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전주, 도심에서 불어오는 가을꽃 바람

- 과꽃, 국화 등 가을꽃 19만본으로 가을맞이 도심 거리 꽃단장-

등록일 2017년09월04일 11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전주시가 시민들이 도심 속에서도 가을 향기를 느낄 수 있도록 거리를 가을꽃으로 새롭게 단장한다.

 
시는 가을을 맞아 오는 22일까지 한옥마을과 팔달로, 충경로, 덕진광장 등 22개 노선에 배치된 가로화분과 테마화단에 국화와 과꽃, 백일홍 등 가을꽃 7종 19만본을 식재한다고 4일 밝혔다.

 
시는 단아하고 아름다운 색과 향을 가진 국화를 심어 거리를 지나는 시민들이 깊어가는 가을을 느끼게 하고, ‘믿음직한 사랑’이라는 꽃말을 가진 과꽃 등을 식재해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옛 정취를 떠올릴 수 있도록 한다는 구상이다.

 
또한, 한옥마을 은행로에도 주민과 함께 다양한 크기와 형태의 돌화분에 바늘꽃, 털머위, 비비추 등 관목과 야생화, 계절꽃을 조화롭게 식재해 한옥마을을 찾는 관광객과 시민들이 우리 꽃의 자태와 향기에 취해 발걸음을 머물게 하고, 슬로시티의 여유와 느림의 즐거움을 향유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전주시 생태도시국 관계자는 “시민들이 거리에 심어진 꽃을 보면서 깊어가는 가을을 느끼고 사색을 즐길 수 있도록 품종 등 꽃 식재에 대해 고심했다”면서 “앞으로도 도심 곳곳에서 만나는 화단과 화분에서 오감을 자극하는 자연 그대로의 미술관을 만날 수 있도록 다양한 꽃과 향기로 도시를 단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나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