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김천시, 가을철 산불방지 총력대응 돌입

등록일 2017년11월15일 09시5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경상북도 김천시는 지난 10일 산불감시원, 산불예방전문진화대, 공무원 등 2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불방지 활동에 총력을 다할 것을 다짐하는 ‘2017년 가을철 산불방지 교육 및 결의대회’를 김천시청 대강당에서 개최하고 본격적인 가을철 산불방지 비상체제로 돌입했다.


현재 기상여건상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어 산불발생의 위험도가 높은 편이고 가을단풍철 산행인구 급증과 추수가 끝나면서 농산폐기물 소각이 본격화됨에 따라 입산자 및 소각에 의한 산불발생 위험이 높은 상황으로 판단, 입산통제구역(5,562필 25,857ha)을 고시하고, 가을철 산불방지대책도 조기에 수립하여 읍면동에 시달하였다.


또한 시청과 읍면동의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22일부터는 산불진화 헬기를 군부대헬기장에 배치하고 산불예방 공중계도 활동에 임해서 산불발생시 신속한 초동진화를 위하여 만전을 기하고 있다.


한편, 산불전문예방진화대 40명, 산불감시원 121명을 11월 1일부터 산불취약지에 배치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산불취약지에 대한 산불예방홍보단속을 강화하고, 산림연접지 소각행위단속, 입산자 통제 등 산불발생을 원천 차단할 계획이다.

 


또한 산불진화장비 및 GPS단말기의 사용법을 익히고 철저한 산불예방활동과 산불발생 초기 골든타임을 사수하기 위한 지상과 진화헬기와 연계한 산불진화훈련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박보생 김천시장은 “철저한 산불예방을 위해서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이 가장 필요하며, 스스로가 소각행위를 근절하는 등 자발적인 참여로 가을철부터 내년봄철까지 ‘산불제로’를 달성하여 산불평가에서 4년 연속 우수상을 받는 김천시가 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과 협조”를 당부했다.

서경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