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증평군, 가로수 가지 정리로 경관 개선

등록일 2019년02월11일 14시07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증평군은 아름다운 도로변 경관 조성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수목의 휴면기인 동절기를 맞아 가지치기 사업에 올해 3천만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가로수는 도시 이미지 및 경관 개선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저감 효과도 뛰어나지만, 상가 및 주택가 일부 지역에서는 가로수의 성장으로 인한 생활 불편 상황이 발생한다.

이에 군은 민원 발생이 많은 지역과 수목 생육상태에 따라 개선이 필요한 지역을 확인해 사업대상지를 선정했다.

올해는 역전로 구간(증평읍 창동리 농협하나로마트∼신동리 증평역) 이팝나무 72주, 증평읍 삼보로(연탄리 반탄교∼수질개선사업소)의 은행나무 81주, 증평읍 송산택지개발지구 내 소나무 146주,  ▲도안면 석곡교∼바람골길∼텃골길 매실나무 73주 등 총 372주에 대해 가지치기를 실시한다.

교통표지판 등 도로 시설물 가림 구간, 건물접촉 및 은행나무 열매 악취 등 주민 불편이 많은 구간은 우선 대상이다.

군은 대상지에 대한 사업을 이달 중 완료하고, 가로수 생장으로 송전선로에 접촉사고 우려지역에 대해서는 한국전력공사 증평괴산지사와 협력해 3월 말까지 작업을 마칠 계획이다.

황인수 군 휴양공원사업소장은 "가지치기 작업이 시행되는 동안 일부 지역에서는 통행에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군민들의 안전사고 및 불편사항이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관리를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김현민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