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5(월)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뉴스광장 검색결과

  • 양산국유림관리소, “추석” 명절 임도 개방 취소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추석 연휴 기간 산림 내에 시설한 임도 개방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추석 전·후(9.10.∼10.11.)하여 한시적으로 임도시설을 개방하여 벌초 등 성묘객의 편의를 제공하고자 하였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의 발병 인원이 지역적으로 많이 발생하고 있고,  중앙재난대책본부에서 “추석연휴 국민 이동 최소화” 정책을 강조하여 부득이 임도시설 개방을 취소하기로 했다. 자세한 사항은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대응팀(☎055-370-2752)으로 문의하면 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국민들에게 혼란을 드려 죄송하며, 정부 정책에 대한 이해를 바란다” 고 전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9-15
  • 추석 명절 전후 임도시설 개방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우리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성묘객 편의를 위해 9월 10일부터 10월 11일까지 한시적으로 임도시설을 개방한다고 밝혔다.  금번 개방되는 임도는 부산, 울산, 양산, 김해, 창원, 함안지역 국유임도 62km 이며, 주요임도로는 울주군 천황산·신불산 임도, 양산시 원동면 대리 염수봉 임도가 있다.   개방되는 임도 현황은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대응팀(☎055 -370 -2752)으로 문의하면 된다.  국유임도는 산불진화, 병해충방제 등 산림보호와 경영을 위해 만든 산림 내 도로로 일반 도로보다 폭이 좁고 급경사와 급커브 구간이 많아 4륜구동차량 이외 일반 승용차량은 불편할 수 있다.  또한, 여름철 지속된 장마와 제9호·제10호 태풍의 영향으로 노면이 쇄굴되어 있을 수 있으니 안전 운전해야 한다.  아울러 산림을 출입하는 성묘객들은 다음 행위를 하여서는 안 된다.  ○ 화기물을 소지하고 입산하거나 산림 내에서 담배를 피우는 행위  ○ 묘지관리를 위해 주변의 나무를 자르고 진입로를 개설하는 등의 불법행위  ○ 임산물, 희귀식물, 약용수목 등을 무단 채취하는 행위  ○ 상기 행위자 적발 시에는 관련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을 받게 되므로 주의해야 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산림관리를 위한 임도를 개방해 성묘객 편의를 제공하는 만큼 쾌적한 산림환경보전을 위해 성묘에 쓰고 남은 음식물이나 쓰레기는 되가져 올 것을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9-08
  • 양산국유림관리소, 부산 동구 범일동 안창마을 집중호우 산림피해지 복구 착수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지난 7.23∼7.25 집중호우로 인한 산사태 피해지에 대한 재해대책비를 교부받아 항구적인 복구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7.23.∼25. 집중호우 시 부산 동구 범일동 산65-121번지 안창마을 일부지역은 배수로 우수범람으로 주택가 침수피해를 입었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신속히 재난대책비를 신청하여 피해복구 사업비 138백만원을 교부받았다. 피해복구 및 항구적인 피해예방을 위해 주민 의견을 청취하고 산림전문가 등의 자문을 받아 현지 여건에 맞는 골막이, 돌림수로 등의 사방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안창마을 상부의 유수를 주 계류부로 우회시켜 하부 민가의 침수피해 위험을 줄일 계획이다. 또한, 부산 동구청의 하부 주택지의 배수로 설치 사업과 연결되면 침수피해 위험은 한층 줄어들 것으로 보고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집중호우 시 안창마을에 대한 피해가 더 이상 없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8-28
  • 집중호우 대비 피해 우려지역 응급조치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지속된 호우로 인한 산사태 위험에 대비하여 산사태취약지역(부산․울산․경남 관내 129개소)을 중심으로 피해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전국적으로 강우는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으나, 기상청 예보에 다르면 8.7.부터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예상되고 있다.     * 7.23.∼8.6.까지 부산 기장지역 누적 강수량은 300㎜가 넘는다. 지난 집중호우(7.23.∼ 7.31.)시 피해지역 등에는 2차 피해 예방을 위하여 신속히 응급조치를 실시하였다. 올해 추경을 통해 처음 배치된 임도관리단(8명) 및 산사태현장예방단(4명)을 투입하여 민가주변 토사유출로 인한 피해지에 비닐피복 등 응급조치하고, 임도 측구 및 배수관을 정비하였다. 또한, 산사태 발생 위험이 있는 산사태취약지역과 인명피해 우려지역 등에 대해서도 예방순찰 및 안전점검 등을 실시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시민들은 산사태 예보 발령에 귀 기울여 주시기를 바라며, 안내문자 발송 시 신속히 대피할 것”을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8-10
  • - 양산국유림관리소, 산불재난특수진화대 등 일자리 추가 모집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금년 추경 예산으로 산림 일자리사업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추가 모집 사업은 ▲ 산불재난특수진화대(15명) ▲ 산사태현장예방단(5명) ▲ 숲가꾸기 패트롤(7명) ▲ 덩굴류제거단(8명) 이다.     신청자격은 신청일 현재 신청일 현재 만 18세 이상 정기소득이 없는 자로서, 사업별로 자격 조건을 충족하여야 하며, 취약계층, 산림분야 자격증 소지자, 부양가족 많은 자는 우선선발 가능하다. 산불재난특수진화대는 산불 진화 및 예방·단속을 활동을 하고, 산사태현장예방단은 산사태 취약지역 순찰·점검 및 응급조치 활동, 숲가꾸기 패트롤은 주택 위험목 제거 등 각종 산림피해에 대하여 신속하게 대응하고 국민생활에 지장을 주는 현장민원 처리, 덩굴류제거단은 덩굴류제거 및 숲 가장자리 등 집중 정비 업무를 하게 된다.  양산국유림관리소로 출·퇴근 가능하여야 하며, 덩굴류제거단은 부산 거주자로 지역 제한 모집한다. 자세한 사항은 산림청 홈페이지(www.forest.go.kr) > 행정정보 > 알림정보 > 채용정보에서 조회하면 되고, 모집단위별로 8.13~ 8월 말 까지 모집공고가 시행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2019 산림청 정부혁신 종합추진계획에 따라 추진되는 산림 일자리사업 확대를 통해 산불, 산사태 등 산림재해에 현장 대응을 강화하고,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뉴스광장
    • 산불/재해
    2019-08-14
  • 솔껍질깍지벌레 발생조사 요령 교육 실시
    남부지방산림청은(청장 최수천) 외관상 솔껍질깍지벌레의 피해를 가장 잘 관찰할 수 있는 시기를 맞아 ‘솔껍질깍지벌레 발생 실태 조사요령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솔껍질깍지벌레는 2007년에 전국 시・군에서 47,207ha가 발생되는 등 극성을 부렸으나 이후 적극적인 방제로 2017년 4,034ha로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추세이다. 솔껍질깍지벌레는 주로 해안가의 소나무가 빽빽한 지역에 발생하며, 허약한 소나무에 침입해 영양분과 수액을 빨아먹어 심한 경우 나무를 죽이는 해충으로 소나무재선충병과 더불어 대표적이 소나무병해충이다. 이에 남부지방산림청은 솔껍질깍지벌레의 효율적인 방제를 위해 양산국유림관리소에서 지방청․지자체 병해충 담당자 및 예찰방제단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솔껍질깍지벌레 발생 실태조사 전 교육을 통하여 보다 앞으로 더욱 정확한 실태조사를 시행할 방침이다. 이완교 산림재해안정과장은 “이번 교육을 통하여 지자체와 합동으로 정밀예찰과 적기방제로 솔껍질깍지벌레 피해 안정화 유지에 주력하겠다.”고 전했다.
    • 뉴스광장
    • 지방행정
    2018-05-14
  • 김해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총력으로 푸른 산림 지킨다.
    김해시는 지난 10월부터 김해시 전역에 대해 소나무재선충병 책임방제 구역 지정 및 현장 근로자 교육을 시작으로 2017년 하반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을 본격 착수했다. 김해시 소나무재선충병 오는 2018년 3월까지 추정 피해고사목은 25,300본으로 현재 12,900본을 방제해 현재 공정율 51%로 내년 3월까지 피해고사목 12,400본 제거, 예방나무주사 600ha, 항공방제 300ha, 지상방제 200ha를 시행해 소나무재선충병의 발생율 최소화를 목표로 사업추진 중이다. 소나무재선충병의 효율적인 방제 추진을 위해 지난 16일 남부지방산림청 및 관계자 현장컨설팅을 실시해 우리 시 피해사항과 방제 추진사항을 점검해 기관 간 방제 협력사항을 논의 했으며, 21일 오후에는 산림청차장, 경남도 산림녹지과장, 양산국유림관리소, 인근 시군 담당 과장 및 관계관이 참석해 김해·창원·양산·밀양 일대를 항공시찰 할 계획이다. 이러한 관계관 회의를 필두로 다시 한 번 방제 추진사항을 점검해 내년 3월까지 김해시 산림전역을 3회 방제할 계획이며, 소나무재선충병 발생본수를 매년 감소시켜 오는 2020년까지는 관리 가능한 수준을 달성할 목표로 방제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 뉴스광장
    • 지방행정
    2017-11-21
  • 경남 김해시 지역 가을철 소나무류 이동 특별단속 실시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전상우)는 소나무류 불법 이동반출이 우려되는 시기에 맞추어 11월 20일부터 12월 15일까지 김해시․경찰서와 합동으로 소나무류 이동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가을철에는 소나무 이동이 많고, 화목농가의 연료채취를 위해 불법 이동반출이 우려되며, 이번 단속 대상은 김해시 관내 소나무류를 취급하는 제재소, 조경수 취급업체, 찜질방, 화목 농가 등이며, 단속 내용은 소나무류 생산․유통에 대한 자료 작성 및 비치여부, 조경수의 불법 유통여부, 생산확인표, 재선충병 미감염 확인증 소지여부, 소나무재선충병 감염목 등의 땔감 사용 유무 등을 단속할 계획이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위반행위 적발 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특별법의 규정에 따라 위반 사안별로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 2백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엄중하게 처리할 방침이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소나무재선충병의 인위적인 확산을 방지하고 산림피해를 막기 위해 소나무류 취급업체, 화목농가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라고 전했다.
    • 뉴스광장
    • 지방행정
    2017-11-20
  • 산림청, 6급이하 승진 및 전보
                           산림보호국 산림병해충방제과                          행정주사            방재일(房在一)         청장실 근무를 명함                          청장실                          임업주사            전병철(田炳哲)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행정지원과                          임업주사            강신형(姜信馨)         운영지원과 근무를 명함                          운영지원과                          임업주사            허창문(許彰文)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품종심사과                          임업주사            박광서(朴光緖)         산림산업정책국 근무를 명함                          북부지방산림청 홍천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            김지현(金知鉉)         산림복지국 근무를 명함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행정지원과                          임업주사            양유진(梁兪珍)         산림보호국 근무를 명함                          동부지방산림청 삼척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            임찬(林燦)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북부지역팀                          행정주사            황지숙(黃智淑)         산림항공본부 근무를 명함                          국제산림협력관실 국제협력담당관실                          임업주사보          채웅(蔡熊)                          임업주사보          이우리(李우리)         임업주사에 임함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근무를 명함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품종심사과                          행정주사            임선혁(任善赫)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동부지역팀                          행정주사            이양환(李良煥)         북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운영지원과                          임업주사보          이시형(李時炯)         임업주사에 임함         동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산림교육원 교육기획과                          임업주사보          강희자(康喜子)         임업주사에 임함         남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서부지방산림청 함양국유림관리소                          행정주사            이주연(李周姸)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약용자원연구소                          임업주사            심종민(沈鍾民)         남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국제산림협력관실 임업통상팀                          임업주사보          조하나(趙荷奈)         임업주사에 임함         중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남부지방산림청 영주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            김아녕(金莪寧)                          남부지방산림청 구미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            박태현(朴泰鉉)         중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서부지방산림청 산림재해안전과                          임업주사보          은현정(殷賢貞)         임업주사에 임함         서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국립산림과학원 남부산림자원연구소                          행정주사            정선옥(鄭仙玉)         서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북부지방산림청 수원국유림관리소                          행정주사            고용(高龍)         국립산림과학원 근무를 명함                          북부지방산림청 양구국유림관리소                          행정주사            방승하(方承夏)                          중부지방산림청 충주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            조영진(趙英珍)                          중부지방산림청 단양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            황상훈(黃相勳)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근무를 명함                          동부지방산림청 태백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보          최익서(崔益瑞)         기획조정관실 근무를 명함                          남부지방산림청 구미국유림관리소                          행정주사보          손성애(孫聖愛)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휴양사업과                          행정주사보          주영란(周英蘭)         국제산림협력관실 근무를 명함                          동부지방산림청 강릉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보          정영민(鄭暎珉)         운영지원과 근무를 명함                          북부지방산림청 수원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보          이은경(李恩坰)                          남부지방산림청 기획운영팀                          임업주사보          김진혁(金鎭赫)         산림산업정책국 근무를 명함                          중부지방산림청 부여국유림관리소                          행정서기            전은경(田銀?)         행정주사보에 임함         산림항공본부 근무를 명함                          서부지방산림청 함양국유림관리소                          임업서기            박정현(朴晶鉉)         임업주사보에 임함         산림항공본부 근무를 명함                            산림복지국 산림교육치유과                          임업서기            문현철(文炫哲)         임업주사보에 임함         동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산림항공본부 항공지원과                          행정주사보          황경숙(黃敬淑)         동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남부지방산림청 영주국유림관리소                          임업서기            김희응(金凞應)         임업주사보에 임함         동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산림산업정책국 사유림경영소득과                          임업주사보          백진훈(白振燻)                          산림항공본부 안동산림항공관리소                          임업주사보          김동규(金東奎)         남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품종심사과                          행정주사보          김은실(金殷實)         중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동부지방산림청                          임업주사보          김도영(金道榮)         서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임업서기            신유리(申洧利)         산림산업정책국 근무를 명함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행정지원과                          임업서기            이동교(李銅敎)         산림복지국 근무를 명함                          남부지방산림청 울진국유림관리소                          임업서기            임영빈(林永賓)         동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서부지방산림청 무주국유림관리소                          임업서기            백인휘(白寅暉)         남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서부지방산림청 영암국유림관리소                          임업서기            전소희(田小希)         중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서부지역팀                          임업서기            정정미(丁正美)         서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북부지방산림청 춘천국유림관리소                          임업서기            김자금(金資琴)         국립수목원 근무를 명함                          국립수목원 연구지원과                          임업서기보          박지현(朴知賢)         서부지방산림청 근무를 명함
    • 뉴스광장
    • 동정/인사
    2017-08-11
  • 산림청, 계장급 승진 및 전보('17.8.11.자)
                           북부지방산림청 산림재해안전과장                          기술서기관          한창술(韓昌述)         산림산업정책국 산림일자리창업팀장에 보함                          산림청                          서기관              정종근(鄭鍾根)         국제산림협력관실 근무를 명함                          산림청                          서기관              이종근(李鍾?)         산림산업정책국 근무를 명함                          산림산업정책국 사유림경영소득과                          기술서기관          김동성(金東星)         북부지방산림청 산림재해안전과장에 보함                          산림보호국 산사태방지과                          기술서기관          이영록(李榮綠)         남부지방산림청 산림경영과장에 보함                          산림산업정책국 목재산업과                          서기관              김철중(金哲中)         서부지방산림청 기획운영팀장에 보함                          산림보호국 산림환경보호과                          서기관              김기환(金基煥)         국립수목원 근무를 명함                          산림산업정책국 사유림경영소득과                          행정사무관          김대환(金大煥)         대변인실 근무를 명함                          기획조정관실 기획재정담당관실                          행정주사            임명완(林明完)         행정사무관에 임함                          기획조정관실 정보통계담당관실                          전산주사            홍승태(洪承兌)         전산사무관에 임함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휴양사업과장                          행정사무관          송영림(宋榮林)         기획조정관실 근무를 명함                          산림복지국 산림복지정책과                          행정사무관          한소연(韓素淵)         국제산림협력관실 근무를 명함                          대변인실                          임업사무관          이영지(李榮志)         산림산업정책국 근무를 명함                          산림복지국 산림교육치유과                          임업주사            강창모(姜昌模)         임업사무관에 임함         산림산업정책국 근무를 명함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장                          임업사무관          김명관(金明寬)                          중부지방산림청 보은국유림관리소장                          임업사무관          정연국(鄭然國)         산림산업정책국 근무를 명함                          중부지방산림청 부여국유림관리소                          임업주사            이상필(李相泌)         임업사무관에 임함         산림산업정책국 근무를 명함                          산림복지국 산지정책과                          임업주사            이일섭(李逸燮)         임업사무관에 임함                          국제산림협력관실 국제협력담당관실                          행정사무관          윤평화(尹平和)         산림복지국 근무를 명함                          수목원조성사업단 기획과                          행정사무관          김석문(金錫文)                          산림교육원 교육기획과                          임업사무관          최형규(崔炯奎)                          국립산림과학원 연구지원과                          행정사무관          조성동(趙成東)         산림보호국 근무를 명함                          운영지원과                          임업주사            이학만(李學滿)         산림보호국(직무대리) 근무를 명함                          중부지방산림청 산림재해안전과장                          임업사무관          윤찬균(尹贊均)                          국립수목원 연구기획팀                          임업연구관          이봉우(李峰雨)         수목원조성사업단 근무를 명함                          남부지방산림청 울진국유림관리소                          행정주사            김호철(金鎬哲)         수목원조성사업단(직무대리) 근무를 명함                          산림항공본부 산림항공과                          임업사무관          김동일(金東鎰)                          서부지방산림청 기획운영팀장                          행정사무관          이우식(李宇植)                          국립산림과학원 임산공학부 화학미생물과                          임업연구관          안병준(安炳俊)         산림교육원 근무를 명함                          산림복지국 산지정책과                          행정사무관          장화성(蔣華成)         산림항공본부 항공지원과장에 보함                          산림보호국 산림환경보호과                          행정사무관          민병준(閔炳準)         산림항공본부 영암산림항공관리소장에 보함                          국립산림과학원 연구지원과                          행정사무관          김위동(金暐東)         산림항공본부 안동산림항공관리소장에 보함                          산림항공본부 영암산림항공관리소장                          행정사무관          백기종(白己鍾)         산림항공본부 청양산림항공관리소장에 보함                          중부지방산림청 기획운영팀장                          행정사무관          최태환(崔泰煥)         산림항공본부 울진산림항공관리소장에 보함                          산림항공본부                          항공사무관          장준태(張浚泰)         산림항공본부 제주산림항공관리소장에 보함                          산림산업정책국 산림자원과                          임업사무관          임용진(任龍鎭)         동부지방산림청 강릉국유림관리소장에 보함                          산림산업정책국 국유림경영과                          임업사무관          전상우(全相雨)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장에 보함                          산림항공본부 청양산림항공관리소장                          행정사무관          심태섭(沈泰燮)         중부지방산림청 기획운영팀장에 보함                          산림보호국 산림환경보호과                          임업사무관          이홍대(李洪大)         중부지방산림청 산림재해안전과장에 보함                          산림산업정책국 산림자원과                          임업사무관          김진(金辰)         중부지방산림청 보은국유림관리소장에 보함                          산림교육원 재해방지교육과                          임업연구관          서정원(徐丁源)                          산림항공본부 항공지원과장                          행정사무관          손수식(孫壽植)                          산림항공본부 울진산림항공관리소장                          행정사무관          최근화(崔槿和)         국립산림과학원 근무를 명함                          수목원조성사업단 시설과                          임업연구관          배준규(裵俊奎)         국립수목원 근무를 명함                          기획조정관실 창조행정담당관실                          행정사무관          정호영(鄭浩英)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근무를 명함
    • 뉴스광장
    • 동정/인사
    2017-08-11
  • 양산국유림관리소 부정부패 척결 및 청렴실천 협약 체결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명관)는 5일 오후 산림조합중앙회 부산울산경남지역본부와 부정부패 척결 및 청렴실천 협약을 체결하고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협약과 간담회에서는 공직 기초질서 확립과 국민안전 및 국가재정 및 공정성과 관련되어 정부가 척결대상으로 지목한 5대 핵심비리의 근절과 생활밀착시설안전, 국가보조금의 투명성 확보, 공공기관 특혜성 취업 등 3대 우선척결 비리의 근절을 강조하였다.   또한 과거와 달리 부패의 정의를 재조명하면서 복지부동, 음주운전, 민원 불친절 등 개인의 행태와 관련된 부패 유형에 대해서도 반성을 촉구하며, 공직사회의 알선ㆍ청탁과 금품ㆍ향응 제공 등 모든 공직비리를 없애 청렴한 공직문화 정착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김명관 양산국유림관리소장은 “부정부패 없는 산림행정 구현”을 위하여 차후에도 지속적으로 자체 공직자 자정운동을 전개할 것이며 유관기관과의 청렴문화정착을 위한 협약체결 등 적극적인 부패척결 활동을 실시할 계획임을 밝혔다.
    • 뉴스광장
    2017-07-05
  • 안전한 목재제품 생산·유통을 위하여 단속에 나서
    남부지방산림청(청장 이종건)은 안전한 목재제품의 생산 및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하여 6월 19일부터 23일까지 목재제품 품질단속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단속은 생산·수입량이 많고 유통 업체가 밀집된 대구광역시, 부산광역시 등을 관할하고 있는 구미·양산국유림관리소와 합동으로 실시한다. 이는 최근 미장합판(화장합판) 가공업체에서 목재제품 부패 변질을 막기 위하여 불법 방부제(포르말린-1 등)를 사용하는 사례가 늘어남에 따른 것이다. 대상 제품은 국립산림과학원에서 규격과 품질기준을 정한 제재목, 목재펠릿, 성형목탄, 방부목재, 합판 등 15개 품목에 대해 단속을 실시한다. 또한「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제20조에 의한 인증 내용과 일치하는지 시료를 채취하여 검증하고 목재제품에 잘 표시되어 유통되고 있는지를 확인한다. 목재생산업을 등록하지 않고 경영하거나 규격 또는 품질의 미표시, 기준 미달 제품을 유통할 경우에는 ‘3년 이하의 징역 및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으므로 해당 업체는 규격 및 품질관리에 철저를 기울어야 한다. 이종건 남부지방산림청장은 “소비자가 안전한 목재제품을 믿고 구입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리와 단속을 실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 뉴스광장
    • 수목/과학
    2017-06-19
  •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규제개혁 현장지원센터 회의 개최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최상록)은 4월 23일 소장실에서 관리소 팀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5년 제1회 규제개혁 현장지원센터 회의를 개최하였다. 이번 회의에서 올해 산림청의 규제개혁 정책방향 이해와 산림분야 규제개혁 추진성과에 대해 공유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이 반영되고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신규과제 발굴을 위한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최상록 양산국유림관리소장은 “규제개혁 추진에 대해 유관기관 및 임업인과 소통과 공감이 꾸준히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현장지원센터 홍보와 운영을 활성화 하겠다”라고 말했다.
    • 뉴스광장
    2015-04-28
  •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아이들과 함께하는 행복의 나무심기”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제70회 식목일”을 맞아 울산광역시 상북면 덕현리 국유림에서 궁근정초등학생 30여명을 초대하여 내 나무심기 (편백나무)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는 제70회 식목일을 기념하여 ‘고맙습니다, 함께 이룬 우리 숲’이라는 주제로 내 나무를 심고 가꾸는 일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추진하였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식목일은 나무를 심는 일의 소중함과 자연환경을 아끼고 사랑하는 공동의 과제를 실천하는 의미 있는 날이라며 잘 가꾸어진 산림을 산불로부터 보호 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므로 전 국민이 산불예방을 위한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양산국유림관리소에서는 올해 70ha(축구장 면적의 100배)의 산림에 편백, 산벚나무 등 14만 그루 나무를 4월 중순까지 식재할 계획이다.  
    • 뉴스광장
    2015-04-03
  •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산불 초전박살 위해 합동산불진화 훈련 실시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최상록)는 대형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3.20.∼4.20.)을 맞아 산불발생시 유관기관의 유기적인 공조체제 구축으로 산불 확대 방지와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자 3월 26일(목) 울주군청과 임업기술훈련원의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과 교육생등 약 100여명이 울주군 삼동면에 위치한 산불진화훈련장에서 합동 산불진화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관리소 자체보유한 기계화산불진화시스템, 산불진화차량, 소형펌프, 간이수조 설치 등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의 기계화 산불진화시스템활용능력 및 기관간 진화공조체제와 산불진화인력의 진화임무수행능력을 점검함으로써 산불발생시 초동 진화 능력을 강화하였다. 아울러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대형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으로 산불 발생위험이 높아지고 있어 산불예방을 위해 산불의 원인이 되는 농지태우기, 쓰레기 소각 금지등 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하였다.
    • 뉴스광장
    2015-03-27
  •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고맙습니다! 함께 이룬 우리 숲”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제70회 식목일”을 맞아 2015년 3월 24일 오전 10시부터 양산시 중부동 양산지하철역 1번 출구 광장에서 나무 나누어주기 행사를 실시한다.  나누어 줄 나무는 화목류와 유실수를 포함 느티나무 외 14종(3,610본)으로 행사장에 참석한 시민에게 선착순으로 1인당 최대 5본씩 나누어 줄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제70회 식목일을 기념하여 ‘고맙습니다! 함께 이룬 우리 숲’이라는 주제로 전개하는「내나무갖기 캠페인」일환으로 내 나무를 심고 가꾸는 일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마련되었다. 아울러 최근 건조한 날씨로 인하여 대형 산불 발생 위험에 대한 경각심고취를 위하여 부산․울산․경남「산불예방 680만명 서명운동」도 함께 실시한다고 말했다.
    • 뉴스광장
    2015-03-19
  •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봄철 산나물 채취 엄연히 불법… 입산자 단속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최상록)는 봄이 빨리 찾아오는 지역여건에 맞춰 3월 16일부터 6월 14일까지 3개월간 특별 기동단속반을 편성하고, 관내 산림 주요입구에 공무원·산림보호감시원을 배치하여 산나물・산약초 불법채취 및 화기소지자 단속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단속지역은 산나물․산약초 집단 생육지, 특용식물(헛개나무 등) 조림지,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 희귀식물 자생지, 산불취약지 및 산림인접경작지, 주요 등산로 등이며 허가없이 임산물을 굴․채취한 자를 의법조치 할 계획이다. 특히, 산나물ㆍ산약초 등 임산물을 산림소유자 동의 없이 불법으로 채취하는 행위는 「산림자원의 조성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73조제1항에 의거 최고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최상록 소장은 “최근 건강을 위해 산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산약초 등의 임산물 불법채취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며 “산을 찾는 국민들에게 산림자원의 중요성과 불법행위에 대한 처벌규정을 전파시켜 위법행위를 사전에 예방하여 산림자원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뉴스광장
    2015-03-16
  •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부산교통공사 유소년 축구단과 산불방지를 위해 뛰다.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최상록)는 봄철 산불조심기간(1.26.∼5.15.)을 맞아 부산지역스포츠 발전에 기여하는 부산교통공사 유소년 축구단과 함께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하는 산불방지 홍보 캠페인을 2015년 3월 14일 부산 강서 대저기기창 축구장에서 실시한다. 이날 캠페인은 부산교통공사 유소년 축구교실 회원에게 산불방지 홍보 로그를 부착한 유니폼 60벌을 지원하며 실업축구 구덕운동장 경기장내 A보드 설치 및 주요지하철 승강장 입구 축구경기일정 배너에 산불방지 홍보문구를 삽입 등 지역기업과 협업하여 산불방지 홍보를 적극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최근에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전국적으로 산불이 많이 발생하고 피해 또한 커지고 있다며, 산불방지에전 국민의 관심과 적극인 동참을 당부한다. ”고 말했다.  
    • 뉴스광장
    2015-03-12
  • 2015년 유아숲체험원 업무 협약 체결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최상록)은 부산 해운대, 울산 동구에 있는 유아숲체험원 2개소를 운영하면서 정기적으로 참여할 부산과 울산지역 33개 유치원, 어린이집과 산림교육 활성화를 위한 유아숲체험원 운영 협약식을 2015년 3월 5일 체결하였다. 산림행정 3.0의 일환인 수요자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를 실현하고자 5∼7세 유아들이 유아숲체험원을 통해 성장할 수 있도록 산림교육 프로그램 제공과  교육기회 수혜를 원활히 하는 민-관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유아숲체험원은 3월에서 12월까지 월 2회, 정기적으로 유아들이 참여하게 되고, 현장에 배치된 유아숲지도사를 통하여 숲체험 프로그램을 받을 수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최상록)은 이번 협약을 통해 유아들이 마음껏 뛰어 놀며 다양한 체험을 통하여 전인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유아숲체험원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뉴스광장
    2015-03-06
  •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봄철 나무심기 착수 행사 개최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는 3월 5일 부산 기장군 철마면 안평리 산112-1번지 일원 지역 유관기관, NGO(부산생명의 숲)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5년 첫 나무심기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는 부산, 울산, 동부경남 지역에서는 가장 먼저 나무를 심는 것으로  금일 행사에는 최근 치유의 숲 및 산림욕장으로 각광받고 있는 편백나무 1,500본을 식재하였으며, 올 한해 양산국유림관리소 관내에 기후변화 대응 수종인 편백나무와 경제수인 오동나무, 산벚나무, 느티나무 등 70.0ha, 약 14만 본을 조림할 계획이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나무심기 행사를 통해 “나무를 심고 가꾸는 작은 실천이 미래세대의 경제적 자원은 물론 눈에 보이지 않는 다양한 공익․환경적 자원이 되므로 나무심기에 적극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광복70주년 4월5일 식목일을 전후로 탄생목 심기, 내나무갖기 행사 등 다양한 계층이 함께 할 수 있는 식목일 행사를 마련하여 지역주민 나아가 국민들의 나무심기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뉴스광장
    2015-03-05

산림행정 검색결과

  • 양산국유림관리소, “추석” 명절 임도 개방 취소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추석 연휴 기간 산림 내에 시설한 임도 개방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추석 전·후(9.10.∼10.11.)하여 한시적으로 임도시설을 개방하여 벌초 등 성묘객의 편의를 제공하고자 하였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의 발병 인원이 지역적으로 많이 발생하고 있고,  중앙재난대책본부에서 “추석연휴 국민 이동 최소화” 정책을 강조하여 부득이 임도시설 개방을 취소하기로 했다. 자세한 사항은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대응팀(☎055-370-2752)으로 문의하면 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국민들에게 혼란을 드려 죄송하며, 정부 정책에 대한 이해를 바란다” 고 전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9-15
  • 추석 명절 전후 임도시설 개방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우리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성묘객 편의를 위해 9월 10일부터 10월 11일까지 한시적으로 임도시설을 개방한다고 밝혔다.  금번 개방되는 임도는 부산, 울산, 양산, 김해, 창원, 함안지역 국유임도 62km 이며, 주요임도로는 울주군 천황산·신불산 임도, 양산시 원동면 대리 염수봉 임도가 있다.   개방되는 임도 현황은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대응팀(☎055 -370 -2752)으로 문의하면 된다.  국유임도는 산불진화, 병해충방제 등 산림보호와 경영을 위해 만든 산림 내 도로로 일반 도로보다 폭이 좁고 급경사와 급커브 구간이 많아 4륜구동차량 이외 일반 승용차량은 불편할 수 있다.  또한, 여름철 지속된 장마와 제9호·제10호 태풍의 영향으로 노면이 쇄굴되어 있을 수 있으니 안전 운전해야 한다.  아울러 산림을 출입하는 성묘객들은 다음 행위를 하여서는 안 된다.  ○ 화기물을 소지하고 입산하거나 산림 내에서 담배를 피우는 행위  ○ 묘지관리를 위해 주변의 나무를 자르고 진입로를 개설하는 등의 불법행위  ○ 임산물, 희귀식물, 약용수목 등을 무단 채취하는 행위  ○ 상기 행위자 적발 시에는 관련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을 받게 되므로 주의해야 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산림관리를 위한 임도를 개방해 성묘객 편의를 제공하는 만큼 쾌적한 산림환경보전을 위해 성묘에 쓰고 남은 음식물이나 쓰레기는 되가져 올 것을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9-08
  • 산림교육 위탁운영사업 중간점검!!!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지난 5월부터 산림교육 및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산림복지서비스 위탁운영 사업에 대하여 8월 31일 중간보고회를 개최하여 추진사항 및 계획에 대한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산림복지서비스 위탁사업은 부산·울산·경남 일대 산림복지전문업체(14개)에서 81명의 전문인력을 고용하여 국민들에게 질 좋은 산림서비스를 제공하여 민간 전문일자리 창출에 앞장섰다. 산림복지서비스 위탁사업은 유아들의 호기심과 오감을 자극하는 유아숲 프로그램과 초․중․고등학교 대상으로 자유학년제 시행에 따른 진로체험활동 그리고 지역주민, 장애인, 소외계층 등 다양한 계층을 대상으로 산림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상반기는 코로나19로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에 따라 위험도 낮은 실외활동 위주의 분산·이동형으로 운영하였으며, 동시 수용 인원을 기존 대비 70% 수준으로 축소하여 프로그램 운영 등에 따른 운영성과 및 하반기 프로그램 운영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또한,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국민들이 산림복지서비스를 통해 7월말 기준 31,210여명의 국민들이 수혜를 받았다. 모든 프로그램은 누구나 무료로 이용 할 수 있으며, 예약 신청을 통해 체험에 참여하면 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시행으로 프로그램 운영에 제한이 있는데 하루빨리 안정화 되어 지친 일상과 피로를 산림에서 충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8-31
  • 양산국유림관리소, 부산 동구 범일동 안창마을 집중호우 산림피해지 복구 착수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지난 7.23∼7.25 집중호우로 인한 산사태 피해지에 대한 재해대책비를 교부받아 항구적인 복구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7.23.∼25. 집중호우 시 부산 동구 범일동 산65-121번지 안창마을 일부지역은 배수로 우수범람으로 주택가 침수피해를 입었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신속히 재난대책비를 신청하여 피해복구 사업비 138백만원을 교부받았다. 피해복구 및 항구적인 피해예방을 위해 주민 의견을 청취하고 산림전문가 등의 자문을 받아 현지 여건에 맞는 골막이, 돌림수로 등의 사방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안창마을 상부의 유수를 주 계류부로 우회시켜 하부 민가의 침수피해 위험을 줄일 계획이다. 또한, 부산 동구청의 하부 주택지의 배수로 설치 사업과 연결되면 침수피해 위험은 한층 줄어들 것으로 보고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집중호우 시 안창마을에 대한 피해가 더 이상 없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8-28
  • 집중호우 대비 피해 우려지역 응급조치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지속된 호우로 인한 산사태 위험에 대비하여 산사태취약지역(부산․울산․경남 관내 129개소)을 중심으로 피해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전국적으로 강우는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으나, 기상청 예보에 다르면 8.7.부터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예상되고 있다.     * 7.23.∼8.6.까지 부산 기장지역 누적 강수량은 300㎜가 넘는다. 지난 집중호우(7.23.∼ 7.31.)시 피해지역 등에는 2차 피해 예방을 위하여 신속히 응급조치를 실시하였다. 올해 추경을 통해 처음 배치된 임도관리단(8명) 및 산사태현장예방단(4명)을 투입하여 민가주변 토사유출로 인한 피해지에 비닐피복 등 응급조치하고, 임도 측구 및 배수관을 정비하였다. 또한, 산사태 발생 위험이 있는 산사태취약지역과 인명피해 우려지역 등에 대해서도 예방순찰 및 안전점검 등을 실시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시민들은 산사태 예보 발령에 귀 기울여 주시기를 바라며, 안내문자 발송 시 신속히 대피할 것”을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8-10
  • 산림재능 복합프로그램 운영 업무협약(MOU) 체결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7월 29일 학교 숲 교육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학생들에게 숲의 교육활용 기회를 증진하기 위해 울산 범서 척과초등학교(교장 왕윤숙)와 ‘산림재능 복합프로그램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다. 금년도 업무협약은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 및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을 위하여 상호방문 없이 업무협약서에 서명날인 후 공문 발송(우편 발송)을 통한 비대면 상호 교환방식으로 이루어졌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학생들이 올바른 숲의 기능을 이해하고, 산림자원을 산불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산불예방 교육 등을 위해 『산불예방 ‘초초심 (初初心)’ 학교 함께 만들기』라는 ‘맞춤형 산림재능 복합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2018년∼2019년까지 울산광역시 울주군 소재 4개 초등학교(반곡, 삼평, 방기, 구영)와 업무협약 체결하였고, 현재 6개 학교에 대해서 ‘산림재능 복합프로그램’을 추진중에 있다. 학교에서 관리하기 어려운 학교숲에 대하여 전문 인력 및 장비를 지원하여 학생들이 언제든지 건강을 숲을 찾아 교육의 장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하였다. 7월1일 반곡초등학교를 시작으로 구영초등학교 명상숲(학교숲)을 대상으로 풀베기, 가지치기, 화단정리 등 주변 환경을 개선 또는 진행중에 있다.  학교숲 주변 환경개선, 산불예방 교육뿐만 아니라 숲해설 제공에 따른 모니터링 및 숲 해설가도 지원할 계획이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산림재능 교육기부 저변 확대를 위하여 지속적으로 산림교육자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며, 향후 산불진화체험, 대형산불사진전 개최, 숲해설가 협조 및 학생들에게 친환경적인 학습 공간 제공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7-29
  • “국민 건강지킴이” 산림청, 수입 목재제품 안전성 검사 실시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국민생활과 밀접한  수입 목재제품 중 인체 유해성분 함유 우려가 높은 목재펠릿, 목탄류에 대하여 통관단계에서부터 원천 차단하기 위해 7월 29일부터 연말까지 관세청과 함께 안전성 검사를 합동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성검사는 최근 신재생에너지원으로 수요가 증가한 목재펠릿과 여름 휴가철 캠핑객이 많이 찾아 수입량이 늘고 있는 목탄류(숯·성형숯)를 대상으로 실시하게 된다. 중금속이 다량 포함된 불량 목재펠릿은 미세먼지 발생의 원인이 되고, 목탄류는 고기를 굽는 용도로 사용되고 있어 품질관리가 되지 않을 경우 국민 건강에 직접적인 위해 가능성이 높아 품질 및 안전성 확보가 필요하다.     단속내용은「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수입업체의 ‘목재수입유통업 등록’ 여부와 통관 전 ‘목재제품 규격·품질검사 및 표시’ 등이다.  해당제품의 시료 채취 후 전문 검사기관에 의뢰하여 규격·품질기준에 부적합한 제품은 전량 반송 및 폐기 처분할 계획이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불법․불량한 수입 목재제품의 국내 반입을 차단해 국내소비자를 보호할 수 있을 것”이라며, “국민 안전과 국내 목재산업 활성화를 위해 관련 업계에서 자율적으로 법규를 준수해 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7-29
  • 깨끗한 장유 대청계곡, 다함께 지키자!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7월24일 여름 휴가철을 맞아 많은 피서객들이 찾고 있는 김해시 장유 대청계곡 계곡 일원에서 유관기관 합동으로 산림 내 불법행위 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단속 대상지는 단속 안내 현수막을 부착하여 사전 계도하였으며,  여름철 휴가가 집중되는 7. 24.∼ 8.15. 까지를 특별단속주간으로 지정하고 남부지방산림청․양산국유림관리소·김해시 합동으로 단속한다.  주요 단속내용은 산림 내 ▲ 불법 야영ㆍ취사행위 ▲ 쓰레기ㆍ오물 투기·적치 ▲ 불법야영시설 및 상업행위 등이다. 또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드론으로 비대면 단속을 병행할 계획이다. 산림 내 허가된 장소 외에서 불법행위 시에는 관련법에 따라 과태료 또는 벌금형을 처해 질 수 있다. 산림이나 산림인접지에서 불을 피우거나 불을 가지고 들어간 자, 오물이나 쓰레기를 버리는 행위를 하는 자는 「산림보호법」에 따라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임산물을 굴취·채취한 자에게는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 2020년 상반기 산림 내 불법행위 과태료 단속 실적 : 38건 또한, 산림 내 불법야영시설은 「산지관리법」에 따라 최고 징역 5년 또는 최고 5천만원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앞으로 여름철 산림 내 불법행위 집중단속 기간인 8월31일 까지 산림 휴양객이 많이 찾는 주요 계곡 곳곳에 산림보호지원단을 배치하여 산림 내 불법행위를 지속적으로 단속할 것이며, 본인이 가져 온 쓰레기는 되가져 가는 성숙된 시민의식으로 아름다운 산간계곡이 푸르게 유지되도록 적극 협조해 주길 바란다.”고 하였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7-24
  • 여름방학 숲체험 특별 프로그램 ‘만들 GO 풀 GO’ 개최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여름방학을 맞이하여 7월 27부터 8월 7일까지(2주간) 울산대왕암공원에서 찾아가는 숲체험 특별프로그램 “만들 GO 풀 GO”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한 불안감과 스트레스로 지친 마음을 시원한 바다와 숲이 있는 대왕암공원에서 달래고 아이들에게는 숲에서 신나고 재미있게 놀 수 있는 장을 만들어 주고자 한다. 프로그램은 자연물 만들기와 체험프로그램으로 유아, 초등학생을 동반한 가족을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자연물 만들기는 애벌레, 악어와 악어새, 호랑이, 무당벌레 등 여러 곤충과 동물 모양의 가방고리 이름표를 만들며,   ‘누에야 뽕잎 줄게 비단실 다오’ 체험프로그램은 누에고치에 얽힌 유래와 성충으로 변해가는 과정을 실물과 사진자료를 통해 설명을 듣고 실제 누에고치 실을 최대한 길게 풀어보는 놀이로 진행된다. 프로그램 참여 신청은 현장접수로 진행할 예정이며 상담신청은 유아숲 운영 위탁업체인 “숲과함게”(☎052-900-7544)로 문의하면 된다.  이용자들은 체온측정과 마스크 소지 등 개인 방역 지침에 협조해야 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숲체험 프로그램을 통하여 가족과 함께 숲의 다양한 체험과 꿈을 키우고, 자연을 사랑하며 가족과 소통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7-24
  •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현장예방단∙임도관리원 모집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기침체 극복과 산림재해예방 등을 위해 정부의 3차 추경예산으로 임도관리원 등을 모집 중이라고 밝혔다. 모집 인원은 산사태현장예방단 4명, 임도관리단 8명이다. 주요임무는 관내(부산, 울산, 경남) 산사태취약지역 및 임도시설에 대한 점검·보수 등 산림재해예방 업무이다. 코로나19 사태 등으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과 지역 경제에 도움이 될수 있도록 참여자 선발 시 취약계층을 45%이상 우선선발 하며,   코로나19로 실직·폐업한 주민들도 참여가 가능하므로 어려운 주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한다. 모집 관련 자세한 내용은 산림청 홈페이지 및 일모아시스템(워크넷)에 등록되어 있다.      ○접수기간 : (산사태현장예방단) 7.15(수) ∼ 7.24(금)                  (임도관리원) 7.14(화) ∼7.17.(금) 기타 자세한 사항은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대응팀(전화. 055-370-2750∼3)으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이번 인원 채용으로 산사태재난 예방· 대응 활동 및 국유임도의 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7-17
  • 부산 해운대 장산 대천공원(유아숲체험원)에서 가족과 함께하는 ‘숲속 도서관’ 개최 및 참가자 모집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7월18일(토) 관내의 숲교육 위탁업체(반디도시생태학교)를 통해 부산 해운대구 장산대천공원 내 유아숲체험원에서 ‘나뭇잎 손님과 애벌레 미용사’를 주제로 한 ‘숲속 도서관’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7월18일 장산대천공원의 “숲 속 도서관” 행사는 가족과 함께 숲 속에서 동화책을 보면서 가족 닮은 나뭇잎 찾기, 숲 속 미용실 놀이, 숲 선생님이 들려주는 동화책 듣기 등을 통해 내가 가진 진짜 아름다움을 찾아가려고 한다. 특히, 엄마 아빠가 들려주는 동화책 듣기 프로그램은 가족과  함께 소중한 가족애를 느낄 수 있는 프로그램이며, 숲 선생님이나 부모님이 들려주는 동화책 듣기는 유아들의 호기심과 상상력을 키우는 프로그램으로 참가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참가 신청은 7월 14(화)부터 접수를 시작하여 총80명을 모집한다. 상담신청은 반디도시생태학교(☎ 051-610-0071)로 문의하면 된다. 이번 행사는 직접 참여하는 것으로 가족애를 키우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코로나19로 이용자들은 체온측정과 마스크 소지 등 개인 방역 지침에 협조해야 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숲체험 프로그램을 통하여 가족과 함께 숲의 다양한 혜택을 느끼며 꿈을 키우고, 자연을 사랑하며 자연과 소통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7-16
  • 생활권 지역 재해예방사업 우기전 완료하여 지역주민 불안 해소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 등에 대비하여 인명 및 재산 피해 예방을 위해 도시ㆍ생활권 주변 재해 우려지역 등을 중심으로 우기 전 재해예방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재해예방 시설은 주민들이 요구하는 지역 중 인명 또는 개인 재산상의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을 중심으로 전문가의 타당성 평가를 거쳐 총 6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였다. 부산 기장지역, 울산 울주지역, 경남 김해·양산지역에 소규모 사방댐 1개소, 계류보전 2개소(1.5km), 산지사방 1개소(0.8ha)를. 훼손 최소화하고 자연친화적으로 시공하였다. 부산 기장지역은 마을주민이 사방댐 조성지역에 추가로 재해예방시설을 요구하여 사방댐과 연계하여 긴급히 사업을 추진하기도 했다. 사방사업 완료 후 해당지역 주민들은 “이제는 발 뻗고 잘 수 있을 것 같아요.” “잘 해놓았네요.” 등 고마움을 표했다. 또한 관내 산사태취약지역, 임도시설, 다중이용시설, 산림사업장 등에 대해 현장점검 및 보수를 완료하였으며, 산사태취약지역 122개소 주변 거주민에 대한 비상연락망과 대피체계를 구축하였다.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기간(5.15.∼10.15.)에는 기상상황에 따라 산사태대책상황실을 운영하여 24시간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하고 기상정보 모니터링 등 징후 감시활동을 강화하여 산사태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예정이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산사태취약지역 및 재해우려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한 재해예방 시설로 지역주민이 안전한 생활을 영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7-03
  • 양산국유림관리소, 여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여름 휴가철 산림휴양객 증가 시기를 맞아 6월 15일부터 8월 31일까지 ‘여름철 산림 내 불법행위 집중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단속은 휴가철 불법행위 발생 빈도가 높은 지역(울산·양산 배내골, 김해 대청계곡, 울산 울주 대운산, 밀양 얼음골 등)을 중심으로 계도 및 단속을 실시한다. ‘先 계도 後 단속’ 원칙에 따라 안내문을 게시하고 계도 후 적발되는 불법행위는 과태료 부과하는 등 관련법에 따라 엄중 조치할 계획이다.  중점 단속대상은 ▲산림 내 허가된 장소 외 야영ㆍ취사행위 ▲ 쓰레기ㆍ오물 투기·적치 ▲ 산간계곡 내 불법 점유 및 불법상업행위 ▲자연석·조경수·이끼류·특별산림보호종 등 임산물 불법 굴ㆍ채취 행위 등이다. 지난해에는 산림 내 화기물소지 취사, 계곡 내 불법 평상 설치 등 적발된 4건에 대한 과태료를 부과 하였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매년 여름철 산림 내 불법행위를 계도·단속하고 있으나 불법행위가 근절되지 않아 불법행위에 대하여 엄정한 법집행을 통해 경각심을 고취시키고자 하며,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아름다운 산간 계곡이 푸르게 유지되도록 국민들이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6-16
  • 산림청, 산림이용 규제 개선으로 국민불편 해소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올해 산림청에서 추진 중인 산림 이용분야의 개선된 규제를 홍보하여 산림소유자 및 기업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앞으로도 적극적인 행정으로 국민들의 생활 불편을 해소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국민불편 해소를 위해 농업인 증명서류 확대, 배전시설 등의 산지일시사용기간을 확대하는 등 현행 제도의 운영상 나타난 일부 미비점을 「산지관리법 시행규칙」개정하여 보완하였다. 산림소유자가 산지전용허가 신청 시 농업인임을 증명할 수 있는 서류를 농지원부로 한정하고 있어 농업인임에도 농업인으로 인정받지 못하는 불편함을 해결하기 위해 농업인 증명서류를 농업인 확인서, 농업경영체 등록 확인서, 농업경영체 증명서까지 확대하였다.(제10조)  산림에 설치되는 배전시설 및 전기통신시설이 장기간 활용되는 시설임에도 산지일시사용 면적에 따라 산지일시사용기간이 대부분 3년으로 결정됨에 따라 활용에 어려움이 있어 면적과 관계없이 산지일시사용기간을 10년 이내로 확대되어 임업인의 전기 및 통신사용에 따른 행정처리가 간편해졌다. 또한, 국유림 대부·사용허가 신청 시 신청인의 인감증명서 또는 본인서명사실확인서를 의무적으로 제출하던 것을 면제하여 민원인의 편의를 제공하였다.(「국유림의 경영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제23조)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최근 생활권과 밀접한 산림의 이용에 대한 국민들의 요구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이에 적극적으로 대응하여 현장에 맞지 않는 규제를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가겠다”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6-10
  • 양산국유림관리소, 2020년 봄철 산불방지 대책본부 운영 해제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은 초록이 풍성하고 잦은 우천으로 산불재난국가위기경보 ‘주의’ 하향 발령으로 산불위험지수 낮아 오는 5월 31일 관내(부산·울산·경남 6개 시·군) 봄철 산불방지 대책본부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금년 봄철 관내(부산, 울산, 경남)에 39건(552ha)의 산불이 발생하였다. 산불재난특수진화대는 울산 울주 및 안동지역의 대형산불에 참여하여 산불 확산을 저지하는데 일조하였다.  평소 합동 및 자체 훈련으로 체력을 다지고 산불진화 전문 기술을 습득하였으며, 코로나-19 감염우려가 높은 상황에도 불구하고 봄철 24건의 산불에 출동하여 초동진화 및 인적·물적 재산피해 최소화에 크게 노력하였다. 봄철 산불방지 대책본부는 해제되나 산불재난특수진화대(24명)는 연말까지 연중 운영한다. 산불재난특수진화대는 산불위험이 높은 시기에는 산불로부터 푸른 숲을 지키며,  산불위험이 낮은 6월 초부터 9월 말까지는 우기 대비 산사태위험지 조사 점검 등 산림재해예방 활동 및 복구, 돌발해충 방제 지원 등 산림현장의 파수꾼 역할을 하게 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2020년 봄철 산불방지 대책본부는 해제되지만 여름철에도 산불이 발생하고 있어 산불상황실은 운영하며, 산불재난 발생에 대비하여 항시 출동 태세를 갖추고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6-01
  • 숲에서 코로나19로 지친 마음과 몸을 달랜다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은 코로나 19 방역체계가 사회적 거리두기로 완화됨에 따라 산림교육 및 치유 프로그램을 지난 5월 11일부터 본격 운영했다고 밝혔다. 운영되는 프로그램은 숲해설 및 유아숲 교육과 치유프로그램이다.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에 따라 위험도 낮은 실외활동 위주의 분산·이동형으로 운영되며, 동시 수용 인원을 기존 대비 70% 수준으로 축소하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숲해설은 부산(장산 대천공원, 금강공원), 창원(만날공원, 흰돌메공원), 김해(장유대청계곡)에서 진행하며 유아숲체험원은 부산(대천공원내), 울산(녹수공원내), 창원(진해구 자은동), 김해(대청동) 지역이다. 치유프로그램은 찾아가는 치유의 숲으로 부산, 양산지역의 취약계층과 노동자 등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생활 속 거리 유지를 위한 공간 운영 지침 등을 포함한 프로그램 운영 지침서를 산림교육(숲해설·유아숲교육)·치유 운영시설에 배포하였으며, 방역 수칙에 부합되는 범위 내에서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이 이루어진다.             이용자들은 사전 예약을 하고 체온측정과 마스크 소지 등 개인 방역 지침에 협조해야 하며 이용료는 무료이다.  사전예약 상담은 ▲ 숲해설 이용 시 부산지역은 드림숲(☎ 051-313-8468), 창원/김해지역은 사람과숲(☎ 055-232-1298) ▲ 산림치유프로그램 이용 시 부산/양산지역은 지리산용유담이야기(☎ 055-963-8666)로 문의하면 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코로나19에 지쳐있는 국민들에게 치유와 휴양을 통해 심신의 건강이 증진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5-19
  • 업무 속의 ‘사소한 아이디어 ’로 시작하여 발명까지!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은 제55회 발명의 날을 맞아 산불방지업무 속의 ‘사소한 아이디어’에서 시작된 행복함의 발명을 통해 직원들의 발명 의식을 북돋우고 지식재산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최근 업무 속의 ‘사소한 아이디어’로 시작한 ‘산불진화차 탈부착형 자동 호스정리기’는 올 2월경에 최종 특허 등록하였다. 산불진화대의 피로를 줄이고 좀 더 효율적으로 산불진화 하고 싶다는 작은 바람에서 시작되었으며, 아이디어가 발명품으로 탄생함으로써 산불진화인력의 노동력과 피로도 감소, 안전사고 발생 감소, 인력운영의 효율성 증대로 산불 소요시간 단축 효과를 얻고 있다.  이를 계기로 거대한 신제품과 신기술에 대한 발명보다는 업무 속의 밀접한 아이디어, 작고 사소한 것들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고, 누구나가 현장에서 가장 필요한 정보를 얻고 쉽게 발명에 뛰어들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할 것이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발명이 단순히 수단이 아닌 우리 생활 속에서 혹은 업무 속에서 행복과 편리함을 추구하는 필수품이고, 작은 관심에서 시작해 모두를 위한 삶을 만들어내는 발명의 근본적 가치가 실현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5-19
  • 산불방지 전문요원 2020 산림전문자격증에 도전!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산불재난특수진화대의 개인 업무역량 강화 및 초급임업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한 산림전문자격증 도전 ‘2020 공부할레오반’을 정기시험 일정(2020.6.2.∼12.13.)에 맞춰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공부할레오반’을 시범 운영하여 10명이 산림자격증에 도전하여 6명이 최종합격(60%) 하였다.  힘들고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일과 공부를 병행하는 집념의 사나이들이 ‘2020 공부할레오반(12명)’으로 다시 한 번 산림전문자격증에 도전한다.  산불재난특수진화대는 산불상황 발생 시 최우선으로 출동하여 험준한 산악 등 남들이 가지 않는 현장에 투입되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힘든 업무에도 불구하고 잠깐의 휴식시간을 반납하고, 야간에 짬을 내어 산림전문가가 되기 위하여 새로운 목표를 위해 도전하고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산불전문진화대 자격증 도전에 아낌없는 성원을 보낼 것이며, 상호 경쟁력 강화를 위해 산림자격증에 필요한 자료를 제공하여 공평한 경쟁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5-12
  • 도시 생활권 숲 혜택, 국민에 더 가까이!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재송동에 ’부산경영팀‘ 사무실을 개소하고 5월 8일 산림청장 등 주요 내빈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현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산림청은 도시지역 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도시숲 조성 및 산림복지서비스 확대 등 늘어나는 산림정책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지난 2월 25일 도심권(부산, 인천, 천안, 광주)에 경영팀을 신설하였다. 부산경영팀에서는 도시숲 및 유아숲체험원 조성 등 산림복지업무와 목재제품 품질단속, 부산·창원지역의 국유림경영업무 등을 수행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도심 속에서 숲체험·교육·치유 등 숲을 통하여 다양한 산림복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국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5-08
  • 양산국유림관리소, 장기간 연휴 산불예방 및 단속 활동 강화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은 석가탄신일, 근로자의날, 어린이날로 이어지는 연휴 기간(4.30∼5.5) 동안 신불산, 간월산, 대운산, 무척산, 대운산 등 및 산불취약지역에 산불감시인력을 집중배치 한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경북 안동에서 발생한 산불이 축구장 1,100배(800ha)가 넘는 산림을 잿더미로 만드는 등 전국에서 크고 작은 산불이 계속되고 있다. 최근 강풍이 계속되고 날씨가 따뜻해짐에 연휴기간 동안 많은 입산자에 의한 산불 발생이 매우 높을 것을 예상되며, 또한, 지속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지치면서 산을 찾는 시민들이 증가하고 있다. 산불 감시원 80명, 드론 등 장비를 총동원하여, 입산자 출입시간대 입산 요로 60곳과 임도 입구에서 무단입산자에 대한 계도 및 단속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또한,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사찰 화재 위험이 증가함에 따라 전통목조문화재를 보호를 위해 산불소화시설 자체 점검을 강화할 계획이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철저한 대비로 단 한 건의 대형화재도 발생하지 않도록 경계근무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다짐하면서, 시민들의 산불 조심을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4-29

산림산업 검색결과

  • 한국임업진흥원, 창원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컨설팅
    한국임업진흥원(김남균 원장)은 9월 5일(화) 창원시 의창구 북면사무소 회의실에서 경남 창원시(의창구)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컨설팅을 실시했다. 이번 컨설팅에서는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창원시, 산림기술사협회 등 전문가들이 참가하여 창원시 의창구를 중심으로 2017년 하반기 재선충병 방제 전략 및 추진계획을 논의했다. 또한, 재선충병 발생 현황을 공유하고 현지상황에 맞는 방제 전략을 세워 소나무재선충병의 확산저지와 발생량을 저감시키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현장중심의 방제컨설팅을 실시했다. 김남균 원장은 “이번 컨설팅을 통하여 효과적이고 실질적인 방제전략과 방제작업이 이루어져 의창구 뿐만 아니라 창원시 전체의 소나무재선충병 피해를 줄이고 관련기관 간 꾸준한 협력과 소통을 통해 재선충병 방제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 산림산업
    • 임업진흥원
    2017-09-06

산림복지 검색결과

  • 울산 ·경남지역 제1의 국립 산림복지시설, 국립 대운산치유의숲 개장식
        윤영균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이 21일 울산 울주군 온양읍 국립대운산치유의숲 개장식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대운산치유의숲은 정부혁신 사업의 일환인 대국민 산림복지인프라 확충을 위해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에서 지난 2015년부터 3년간 총 사업비 49억 원을 들여 25ha 부지에 조성한 울산·경남지역 제1의 국립 산림복지시설로,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위탁운영 한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공   강길부 국회의원(울산 울주)이 21일 울산 울주군 온양읍 국립대운산치유의숲 개장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대운산치유의숲은 정부혁신 사업의 일환인 대국민 산림복지인프라 확충을 위해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에서 지난 2015년부터 3년간 총 사업비 49억 원을 들여 25ha 부지에 조성한 울산·경남지역 제1의 국립 산림복지시설로,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위탁운영 한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공      윤영균(좌측 여섯 번째)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이 21일 울산 울주군 온양읍 국립대운산치유의숲 개장식에서 강길부(우측 여섯 번째) 국회의원(울산 울주)과 현판 제막식을 하고 있다. 대운산치유의숲은 정부혁신 사업의 일환인 대국민 산림복지인프라 확충을 위해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에서 지난 2015년부터 3년간 총 사업비 49억 원을 들여 25ha 부지에 조성한 울산·경남지역 제1의 국립 산림복지시설로,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위탁운영 한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공   윤영균(좌측 여섯 번째)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이 21일 울산 울주군 온양읍 국립대운산치유의숲 개장식에서 강길부(우측 여섯 번째) 국회의원(울산 울주)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운산치유의숲은 정부혁신 사업의 일환인 대국민 산림복지인프라 확충을 위해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에서 지난 2015년부터 3년간 총 사업비 49억 원을 들여 25ha 부지에 조성한 울산·경남지역 제1의 국립 산림복지시설로,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위탁운영 한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공
    • 산림복지
    • 산림복지진흥원
    2019-05-21
  • 영남지역에 국립치유의숲 개원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윤영균)은 21일 오후 2시 울산 울주군 온양읍 대운상대길 225-92 일원에서 국립대운산치유의숲(센터장 국형일)이 개장함에 따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대운산치유의숲은 정부혁신 사업의 일환인 대국민 산림복지인프라 확충을 위해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에서 지난 2015년부터 3년간 총 사업비 49억 원을 들여 25ha 부지에 조성한 경남도 제1의 국립 산림복지시설로, 진흥원이 위탁 운영한다. 주요시설은 나눔힐링센터(세미나실, 건강측정실, 온열치유실), 치유숲길(1.8km), 물치유욕장, 음이온명상터 등이다.이에 따라 치유의숲에서는 숲의 경관, 소리, 음이온, 피톤치드 등 다양한 산림치유자원을 통해 신체의 면역력을 높이고 스트레스를 관리하기 위한 산림치유프로그램이 제공된다. 대운산치유의숲은 지난해 6월부터 시범운영을 통해 울산광역시 공단지역 근로자와 지역주민 대상 호흡기 건강증진 프로그램과 지역 사회복지시설에 찾아가는 산림치유프로그램 등 지역 상생발전을 위해 다양한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윤영균 원장은 “대운산치유의숲은 철쭉군락과 구룡폭포, 대운천 등 우수한 자연자원이 밀집해 산림치유에 가장 적합한 곳”이라면서 “이곳에서 영남지역 주민들의 건강증진은 물론 소통과 화합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산림복지
    • 산림복지진흥원
    2019-05-21

산림환경 검색결과

  • 양산국유림관리소, “추석” 명절 임도 개방 취소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추석 연휴 기간 산림 내에 시설한 임도 개방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추석 전·후(9.10.∼10.11.)하여 한시적으로 임도시설을 개방하여 벌초 등 성묘객의 편의를 제공하고자 하였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의 발병 인원이 지역적으로 많이 발생하고 있고,  중앙재난대책본부에서 “추석연휴 국민 이동 최소화” 정책을 강조하여 부득이 임도시설 개방을 취소하기로 했다. 자세한 사항은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대응팀(☎055-370-2752)으로 문의하면 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국민들에게 혼란을 드려 죄송하며, 정부 정책에 대한 이해를 바란다” 고 전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9-15
  • 추석 명절 전후 임도시설 개방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우리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성묘객 편의를 위해 9월 10일부터 10월 11일까지 한시적으로 임도시설을 개방한다고 밝혔다.  금번 개방되는 임도는 부산, 울산, 양산, 김해, 창원, 함안지역 국유임도 62km 이며, 주요임도로는 울주군 천황산·신불산 임도, 양산시 원동면 대리 염수봉 임도가 있다.   개방되는 임도 현황은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대응팀(☎055 -370 -2752)으로 문의하면 된다.  국유임도는 산불진화, 병해충방제 등 산림보호와 경영을 위해 만든 산림 내 도로로 일반 도로보다 폭이 좁고 급경사와 급커브 구간이 많아 4륜구동차량 이외 일반 승용차량은 불편할 수 있다.  또한, 여름철 지속된 장마와 제9호·제10호 태풍의 영향으로 노면이 쇄굴되어 있을 수 있으니 안전 운전해야 한다.  아울러 산림을 출입하는 성묘객들은 다음 행위를 하여서는 안 된다.  ○ 화기물을 소지하고 입산하거나 산림 내에서 담배를 피우는 행위  ○ 묘지관리를 위해 주변의 나무를 자르고 진입로를 개설하는 등의 불법행위  ○ 임산물, 희귀식물, 약용수목 등을 무단 채취하는 행위  ○ 상기 행위자 적발 시에는 관련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을 받게 되므로 주의해야 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산림관리를 위한 임도를 개방해 성묘객 편의를 제공하는 만큼 쾌적한 산림환경보전을 위해 성묘에 쓰고 남은 음식물이나 쓰레기는 되가져 올 것을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9-08
  • 양산국유림관리소, 부산 동구 범일동 안창마을 집중호우 산림피해지 복구 착수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지난 7.23∼7.25 집중호우로 인한 산사태 피해지에 대한 재해대책비를 교부받아 항구적인 복구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7.23.∼25. 집중호우 시 부산 동구 범일동 산65-121번지 안창마을 일부지역은 배수로 우수범람으로 주택가 침수피해를 입었다. 양산국유림관리소는 신속히 재난대책비를 신청하여 피해복구 사업비 138백만원을 교부받았다. 피해복구 및 항구적인 피해예방을 위해 주민 의견을 청취하고 산림전문가 등의 자문을 받아 현지 여건에 맞는 골막이, 돌림수로 등의 사방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안창마을 상부의 유수를 주 계류부로 우회시켜 하부 민가의 침수피해 위험을 줄일 계획이다. 또한, 부산 동구청의 하부 주택지의 배수로 설치 사업과 연결되면 침수피해 위험은 한층 줄어들 것으로 보고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집중호우 시 안창마을에 대한 피해가 더 이상 없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8-28
  • 집중호우 대비 피해 우려지역 응급조치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지속된 호우로 인한 산사태 위험에 대비하여 산사태취약지역(부산․울산․경남 관내 129개소)을 중심으로 피해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전국적으로 강우는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으나, 기상청 예보에 다르면 8.7.부터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예상되고 있다.     * 7.23.∼8.6.까지 부산 기장지역 누적 강수량은 300㎜가 넘는다. 지난 집중호우(7.23.∼ 7.31.)시 피해지역 등에는 2차 피해 예방을 위하여 신속히 응급조치를 실시하였다. 올해 추경을 통해 처음 배치된 임도관리단(8명) 및 산사태현장예방단(4명)을 투입하여 민가주변 토사유출로 인한 피해지에 비닐피복 등 응급조치하고, 임도 측구 및 배수관을 정비하였다. 또한, 산사태 발생 위험이 있는 산사태취약지역과 인명피해 우려지역 등에 대해서도 예방순찰 및 안전점검 등을 실시한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시민들은 산사태 예보 발령에 귀 기울여 주시기를 바라며, 안내문자 발송 시 신속히 대피할 것”을 당부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20-08-10
  •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 취약지역 등 안전점검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북상하는 제8호 태풍‘프란시스코’에 대비하여 산사태 발생 위험이 있는 취약지역과 인명피해 우려지역 등에 대해 현장점검 및 안전조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8호 태풍 프란시스코는 일본 규슈를 통과하면서 강도가 조금 약해진 채 오늘 밤 자정쯤 경남 남해안, 거제와 부산 사이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었음. 태풍의 영향으로 경상도지역에 많은 비가 예보됨에 따라 산사태취약지역, 임도, 숲가꾸기 사업지 등 산림사업장을 점검하고 공사가 진행중인 곳은 예방조치를 실시하였음. 산사태 위기경보가 “경계로” 발령되어 산사태대책상황실을 24시간 비상근무체계로 전환하였으며, 산사태취약지역(111개소) 주변에 거주하는 주민에게 안전대피 문자메세지를 발송하였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태풍에 대비하여 산사태취약지역 주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키고 “태풍 피해 발생 시 신속하게 응급복구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19-08-06
  • 양산국유림관리소, 여름철 산림내 불법행위 집중단속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6월18일부터 8월31일까지 산간 계곡을 찾는 산림휴양객이 급증하는 여름철을 맞아 산림 내 불법행위 집중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6월 30일까지 현수막 부착 등 사전 홍보기간을 거쳐 단속을 실시하게 되며, 특히 휴가가 집중되는 7. 27.∼ 8.15.는 특별단속주간으로 지정하여 불법행위 집중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단속은 양산 배내골, 김해 대청계곡, 울주 대운산, 밀양 얼음골 등 행락객이 집중되는 곳을 위주로 단속을 실시하게 된다. 주요 단속사항으로는 산림 내 ▲ 불법 야영․취사행위 ▲ 쓰레기․오물 투기·적치 ▲ 자연석·조경수·이끼류·특별산림보호종 등 임산물 불법 굴․채취 행위 등이다.   산림 내 사각지대는 산림무인기(드론)을 활용하여 불법행위를 적발할 계획이다.   산림 내 허가된 장소 외에서 불법행위 시에는 관련법에 따라 과태료 또는 벌금형을 처해 질 수 있다.   산림이나 산림인접지에서 불을 피우거나 불을 가지고 들어간 자, 오물이나 쓰레기를 버리는 행위를 하는 자는 「산림보호법」에 의거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임산물을 굴취·채취한 자에게는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또한, 산림 내 불법야영시설은 「산지관리법」에 따라 최고 징역 7년 또는 최고 5천만원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야영, 취사하고 싶은 마음은 모두 가지고 있지만, 깨끗한 자연을 많은 사람들이 같이 누리기 위해 취사 및 야영은 허가된 야영장에서 해주시고, 쓰레기는 반드시 되가져가 달라고 당부하며, 성숙된 시민의식으로 아름다운 산간계곡이 푸르게 유지되도록 적극 협조해 주길 바란다.”고 하였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19-07-23
  • 울산시, 참나무시들음병 방제종합대책 추진
    울산시는 울산 전역으로 확산되고 있는 '참나무시들음병'에 대한 방제종합대책을 마련하여 적극 시행에 나선다고 밝혔다. 울산시가 올해 참나무시들음병 발생 현황을 조사한 결과 중구 입화산, 남구 삼호산·남산·영축산, 북구 천마산·염포산, 울주군 문수산 일원 등에서 총 1,202본의 참나무시들음병이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역별로는 중구 40본, 남구 950본, 북구 3본, 울주군 209본이다. 지난해까지 남구와 울주군을 중심으로 피해가 발생하던 것이 중구와 북구로 피해가 확산된 것이다. 하지만 올해 신규 발생된 중구와 북구는 전반적으로 피해 초기단계이며 일부는 자체 치유되거나 치유 중인 상태가 대부분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울산시는 방제종합대책을 마련하여 고사목 100본을 즉시 제거하는 한편 피해목 1천102본은 내년 5월 중에 '끈끈이롤트랩'을 설치하여 방제작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방제종합대책의 주요내용을 살펴보면 아래와 같다. ◇피해지역 주변 상시 예찰 및 신속대응으로 피해확산 차단 기존 발생지, 금년 신규발생지, 등산로 주변 등을 중심으로 상시예찰을 실시하고 피해가 확실히 나타나는 7월 말∼9월에는 집중 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소규모로 발생되는 고사목은 예찰방제단을 활용하여 즉시 제거한다. ◇매개충 생활사를 고려한 맞춤형 방제계획 수립 매개충(광릉긴나무좀) 잠복 시기인 11월부터 이듬해 4월까지는 고사목을 벌채·훈증하고 매개충(광릉긴나무좀) 우화시기인 5월부터 10월까지는 끈끈이롤트랩을 설치하고 필요에 따라 지상약제 살포 등도 병행하여 더 이상 피해가 확산되는 일이 없도록 방제에 철저를 기한다. ◇유관기관과 협력강화 및 방제 매뉴얼 준수 현재 울주군 온양읍 운화리 대운산 일원의 참나무시들음병 방제를 전담하고 있는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와도 방제정보, 피해상황, 방제방법 등을 공유하는 등 협력을 강화해 방제 효과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또한 산림청 방제 매뉴얼에 따라 금년 발생 고사목은 금년 중 벌채 훈증하고 피해목은 이듬해 5월 중에 끈끈이롤트랩을 설치하여 방제할 예정이며 훈증은 일반비닐이 아닌 두께 0.05mm 이상의 훈증용 비닐을 사용하여 완벽 방제에 나설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 전역에서 참나무시들음병 피해목이 발생됨에 따라 상시 예찰을 실시하고 고사목은 즉시 제거하는 등 신속하게 방제하여 피해확산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참나무시들음병은 병원균을 몸에 지닌 매개충(광릉긴나무좀)이 참나무에 침입하여 병원균을 퍼트려 수목의 수분과 양분 상승을 차단하여 빠르게 고사되는 병이다. 하지만 소나무재선충과는 달리 감염된 나무의 평균고사율은 10∼15% 정도이며 85∼90%는 생존한다. 울산에는 지난 2006년 울주군 상북면 덕현리에 7본이 최초 발생하여 2014년까지 피해고사목 6,361본을 제거했으며 2015년에도 발생된 고사목 100본을 제거 완료했다.
    • 산림환경
    • 산불.해충
    2015-11-13

오피니언 검색결과

  • [기고]「기고」 5년간의 산불방지 드론(drone) 운용, 항공사고에 관한 考察
      몇 년 전만 해도 드론은 군사적인 용도를 벗어나지 못하였다. 하지만 최근 드론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사용자도 급격하게 늘어나고 사용자들 사이에  ‘초경량 비행장치 조종 면허’를 취득하고자 하는 열풍이 강하게 불고 있다.  특히 인기 많은 TV 예능프로그램에서 방영 및 국가에서 4차 산업 지원정책 발표 후 전국적으로 많은 드론전문교육기관이 운영 중에 있다. 드론 교육생들은 단지 기체조작에 집중화된 교육을 받고 있는 형태이고, 대부분의 사용자들은 기체 비행 전 비행 후 점검 사항을 정확히 숙지하지 못하고 사용하는 경우가 많이 있다.  또한, 비행 중 발생한 기체 이상에 대하여 적시에 대처하지 못해 위험한 상황에 노출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고 있다.  산림청에서도 2016년도부터 드론을 산림분야에 도입하여  현재까지 드론 전문가를 육성하고 있으나 이 또한 기체조작 단계에 머무르고 있다. 이것은 드론 비행사고와 연관성이 깊다고 말할 수 있다.   ‘드론(drone)’ 즉 무인항공기 또는 무인비행장치는 산림재난현장 등 위험한 재난 지역이나 사람들이 접근하기 어려운 장소에 투입하여 정보 수집 활동을 수행하거나 민간 기업의 물류 서비스, 개인 학습 및 취미활동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으나 드론 비행사고의 대비와 처리 조치 등 안전성과 추락 위험성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 없이 사용되고 있다.   최근 드론 사용이 급증함에 따라 가장 시급히 해결해야 할 과제로 ‘안전성 확보’가 논의되고 있다. 여기서 안전이란 무인비행장치가 다른 항공기, 건물, 새, 사람 등과 부딪히지 않고 안전하게 비행하는 비행안전을 의미한다. 즉, 무인비행장치 자체가 안전하게 비행할 수 있어야 하며, 비행으로 인해 인적·물적 피해를 주거나, 다른 항공기의 안전운항에 지장을 주지 않아야 한다는 것이다.   무인비행장치는 산림분야 뿐만 아니라 활용 분야가 다양화 되고 빠르게 확산되면서 드론의 비행사고 또한 증가하고 있고, 드론의 활용 분야에 따라 인적이 많은 지역에서 운용 되는 경우가 많으며, 특히 개인 학습이나 취미용 드론의 경우 사용자의 조작 실수로 인한 충돌 및 추락 사고의 위험이 크고, 이러한 드론의 급작스런 충돌이나 추락 사고는 인명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현재까지 발생한 드론의 비행사고의 원인 조사와 그에 맞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과 비행사고 회피를 위한 기술적 안전장치의 마련이 필요하다고 한다.(「경상대학교 정보과학과」논문 中)   드론 비행사고의 유형은 일반 항공사고와 달리 탑승자가 없고 원격이나 자동으로 비행하기 때문에 비행의 주체가 아닌 주변의 인물이 피해를 입는 경우가 많다. 드론의 비행 중 발생하는 사고의 유형은 ① 배터리 방전 ② 구조물(송전선로, 나뭇가지 등) 또는 조류 등과의 충돌에 의한 사고 ③ 사용자 조작 미숙 및 주파수 간섭 등에 의한 갑작스런 추락에 의한 사고가 많이 발생하고 있지만 추락 사고에 대한 광범위한 데이터구축이 없는 실정이다. 다년간 무인비행장치를 운용해보고, 일부 사고 통계자료에 의하면 그중에서도 부주의와 주파수 간섭으로 추락하는 경우가 많아 ‘기체의 안전성 확보’가 절실하다.   기체가 인체 위로 추락했을 때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을 나타내는 사고의 실례로 2005년 경남 진주 관람객과 충돌, 2009년 전북 임실 조종자와 충돌, 2015년 해운대 추락한 사고, 2017년 경남 밀양 실종 후 추락, 2019년 대전시 동구 이륙 중 돌풍에 의한 추락 등에서 안정성 확보가 얼마나 필요한지 알 수 있다.   무인비행장치의 사고는 ① 조종사와 탑승자가 없기 때문에 사망률이 낮고 ② 상대적으로 안전성이 낮아 사고 발생률이 높으며 ③ 사고원인이 인적요인인 경우가 적고 ④ 조종자나 피해자가 사고발생을 바로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 이러한 특성으로 드론은 아직까지 유인항공기만큼 안전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약 20%만이 인적요인이고 대부분 시스템 자체 결함이 사고의 원인이라는 연구도 있다. 한편, 무인비행장치는 가시거리를 벗어났을 때 시야 확보가 어려워 사고가 발생할 수도 있어 조종자가 사고 사실을 바로 알 수 없는 문제점도 있다.    무인비행장치 안전사고에 대비하기 위하여 우리나라를 포함한 대부분의 국가는 상업용 무인비행장치에 사고를 대비한 책임보험 가입을 의무화하고 있으며, 산림청에서도 비사업용 드론 운용에 따라 「산림무인비행장치 운용지침」제9조(보험가입), 제26조(안전사고 책임), 제27조(사고발생 시 조치사항)를 법제화하여 운용하고 있다.    무인비행장치 사고로 인해 신체적·재산적 피해를 입은 피해자가 가해자를 상대로 피해에 대한 금전적인 보상을 청구할 수 있다. 다만, 「민법」제750조의 불법행위에 의한 손해배상 책임이 성립하기 위해서는 가해자가 고의 또는 과실로 인한 위법행위로 타인에게 손해를 가한 것을 피해자가입증해야 하는 문제가 있다. 또한 고의나 과실이 아닌 기상(소나기, 돌풍 등), 새와의 충돌, 전파교란 등의 행위로 사고가 발생할 경우에는 불법행위가 명확하지 않기 때문에 피해자가 손해배상을 받지 못할 수도 있다.   따라서, 무인비행장치의 사고의 대비 및 처리도 시급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 ① 지속적인 안전성 유지 확보 ② 장치에 대해서는 정비나 수리에 대한 기록을 유지 ③ 기상 변화를 인지하거나 천재지변 발생이 예측되는 상황에서는 운용을 즉시 중단 ④ 제작자와 판매자도 소비자에게 매뉴얼과 조작 방법, 법적 의무 등에 대한 적극 안내를 의무화해야 할 필요가 있다. 추락 원인 중 부주의와 주파수 간섭으로 인한 사고가 많이 발생하므로 장기적으로는 전용 주파수 할당도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조종자는 무인비행장치를 사용하는데 있어서 드론 관련 법규 숙지 및 드론의 기본구조와 이해도를 넓히고, 운항 전·후에 여유 있는 점검을 통해 항공사고 감소와 정밀한 드론 운용과 정비, 신속한 문제 상황 대처 등 ‘안전성을 우선적으로 확보’ 하여야 한다.
    • 오피니언
    • 연재.기고
    2020-05-13
  • [기고]사물인터넷(IoT)와 연결된 드론의 산림분야 활용
    우리는 인터넷시대에 살고 있다. 인터넷 환경이 급격하게 변화하여 스마트폰과 인터넷을 결합하였고, 사물들 간에도 인터넷을 서로 연결하여 우리에게 지식과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모든 사물에 스스로 판단하는 기능이 있다면 판매, 고장, 수리, 교환 등에 대해 우리는 고민하지 않아도 되지 않을까?  모든 것이 인터넷에 연결되는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s, IoT)시대, 우리 삶은 다양한 방식으로 바뀌고 있다.  사물인터넷은 단어의 뜻 그대로 ‘사물들(Things)’이 ‘서로 연결된(Internet)’것을 말하며, 미래창조과학부(2014)에서 정의한 사물인터넷의 개념은 사람·사물·공간·데이터 등 모든 것이 인터넷으로 서로 연결되어 정보가 생성·수집·공유·활용되는 초연결 인터넷이다. 사람이 타지 않고 무선전파로 원격 조종하는 무인항공기를 의미하는 드론(Drone)은 기동성과 다양한 활용성의 강점으로 많은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최근 산림분야에서도 다양하게 드론을 활용하고 있다.  IoT와 연결된 드론의 활용방법은 다양하며 공공부문, 상업부문, 개인활용이라는 세가지 영역으로 나눌 수 있다. 공공부문 중 산림과 관련하여 활용하는 산림순찰, 산불감시, 조림, 임도순찰, 산림토목공사, 산사태방지, 병해충예찰 등에 드론을 사용하는 것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한다.   산림분야에서는 자동비행하는 드론이 미리 설정해 놓은 경로를 따라 산림의 상태를 공중촬영 후 수집 또는 실시간영상 사진 또는 영상데이터를 해석해 이상이 있거나 산림 내 다른 변화가 있는 것이 확인되면 즉시 현지로 대응팀이 출동하여 면밀히 조사하고 있다. 사람이 직접 현장 확인 작업을 하면 많은 인원과 차량을 동원해도 일부·일정구간 상황을 알 수 있으나, IoT와 연결된 드론 도입으로 넓은 공간을 한꺼번에 확인할 수 있어 효율화는 물론이고 인력, 장비가 줄어 예산절감으로도 이어질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드론은 가장 신속하게 현장을 파악할 수 있는 첨단장비이다. 드론을 산림재난 현장에 투입하면 피해상황, 진화상황, 복구작업을 위해 인력·장비를 어디에 얼마나 투입하면 좋은지 등을 알 수 있어 산림사업에 드론을 접목하는 새로운 4차 산업인 것이다. 인간의 시야로 취득하는 데이터는 제한적이다. 하지만 드론에 장착된 각종 센서를 활용하면 정밀하고 많은 량의 데이터를 빠르게 취득할 수 있다. 게다가 점점 향상되는 클라우드 서비스의 처리 능력을 활용하면 넓은 지역의 고해상도 3D 지도를 신속하게 완성하는 것도 가능하다. 한 예로 2015년 3월 강원도 정선에서 발생한 산불 진화에 드론이 큰 활약을 했다. 산불은 타다 남은 불씨가 살아나 재불이 날 수 있으므로, 타다 남은 불씨를 완전히 끄는 것이 중요하다. 해가지면 산불진화헬기의 비행이 어렵고, 산불진화대원으로는 산불진행사항 파악하기 어려운 것을 드론을 활용해서 타다 남은 불씨를 발견하여 진화함으로써 큰 피해를 줄일 수 있었다. 이처럼 산림분야에 활용이 가능한 것은 드론에 탑재된 고성능카메라와 각종 센서 성능이 비약적으로 향상됐기 때문일 것이다. 드론에 탑재된 카메라는 더욱 정밀하게 시야 확보를 가능하게 하며, 수집된 데이터는 IoT시스템을 통해 지상 통합관제센터를 보내는데 이 자료는 용도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된다. 남부지방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에서는 금년 국산드론을 제작하고 시범운행을 거쳐 2020년 1월부터 산불현장 등에 투입할 예정이다. 드론은 GPS와 송수신출력기, 고화질 영상촬영 및 야간산불 정보탐지가 가능한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한 듀오형이다. 이 드론은 촬영된 영상을 실시간으로 이동형 통합관제센터에 전송하여 현장을 바로 확인할 수 있어 산불진화 수립에 매우 유용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 드론에 방송용 스피커를 장착하여 산불취약지 및 등산로 등 산불예방활동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며, 산림병행충이 심한 지역은 약제를 투하할 수 있는 드론용 유닛를 장착하여 유인헬기로 방제하던 것을 무인 드론을 이용하여 방제할 계획에 있다. 드론 시장은 매년 급격한 속도로 성장하고 있다. 아직은 국방, 에너지산업 등에 주로 활용되고 있지만, 앞으로 공공영역에서의 드론 활용도 이제 피할 수 없는 세계적인 흐름이다. 애플의 광고 문구인 ‘think different’처럼 드론에 대한 서로 다른 아이디어와 상상들이 모여 좀 더 다양하게 발전된 미래의 드론을 상상해 본다. 마치 100년 전, 라이트형제의 처녀비행이 인류 역사를 바꾼 것처럼 미래 우리 삶에 도움이 되는 드론을 말이다.
    • 산림행정
    • 남부지방청
    2019-12-10
  • (기고) 숲이 사라지면 희망도 함께 사라질 것이다.
     우리나라의 눈부신 경제 성장은 세계인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는 경탄의 대상인 동시에 수많은 개발도상국들이 본보기로 삼는 롤 모델이 되었다. 하지만 경제가 급속도로 발전하고 변모해가는 상황과 더불어 우리의 생활방식과 사고방식 또한 빠르게 변화하게 되었고, 이로 인해 우리의 생활 깊숙이 ‘빨리빨리’라는 문화가 파고들어 가게 되면서 결과만을 중요시하는 성과주의 사회구조로 변모해가고 있는 것 또한 사실이다. 언제부터인지 올바른 인생관, 가치 있는 삶, 그리고 우리가 인생을 살면서 느끼게 되는 진정한 삶의 희로애락이라는 것이 과연 무엇인가 하는 것을 생각해 볼 겨를 없이 시간은 점점 더 빠르게 흘러가는 것 같다. 삶이란 우리가 살아온 길 일 텐데 우리가 걸어 온 지난 길을 돌아보며 반성하는 과정 없이 과연 우리는 제대로 된 목적지를 향해 계속 나아갈 수 있을까. 건강에 대한 높은 관심에서 비롯된 웰빙 붐을 타고 최근 많은 사람들이 일상의 권태와 스트레스로부터 벗어나고자 숲을 찾고 산을 찾는다. 삶의 휴식처를 찾아 자연의 아늑함을 느끼고 삶의 여유로움 만끽하기 위해 우린 숲과 산을 찾아다니는 것이다. 30여년을 임업인의 한사람으로서 살아 온 나로서는 이런 현상이 반갑게 느껴지면서도 한편으로는 걱정스러운 마음이 들기도 한다. 많은 사람들이 산림을 찾는 만큼, 산불 발생의 가능성 역시 커지는 것이 사실이기 때문이다. 우린 7․80년대 들어 세계적으로 유례없는 정부의 치산녹화 정책과 대국민적인 노력을 바탕으로 현재 전 국토 면적의 64%(646만ha)에 이르는 푸르고 울창한 숲을 가진 산림국이 되었다. 하지만 여전히 우리의 숲은 빈약하기 그지없다. 아직도 20년이 못된 어린나무가 전체 산림의 26%(169만ha)를, 그리고 20∼40년생의 소년기의 숲이 63%(401만ha)를 차지하고 있는 실정임을 감안해 볼 때 진정한 산림대국에의 길은 아직도 멀기만 하다. 그렇기 때문에 앞으로 꾸준히 이러한 어린 숲을 가꾸고, 관리 보존하여 건강하고 풍요로운 산림으로 만들어 가야 하는 것이 우리 모두의 책임일 것이다. 그러나 정말 안타까운 것은, 해마다 산불기간(금년11월∼익년5월까지)이 되면 매년 여의도 면적의 20배에 달하는 1,173ha의 산림이 우리의 사소한 부주의로 인한 산불에 의해 소실되어가고 있다는 사실이다. 작년 2011년 제10차 유엔사막화협약을 경상남도 창원에서 성공적으로 개최한 대한민국은 개도국에 녹색성장을 지원하는 ‘그린(Green) ODA(공적개발원조)’를 확대하는 방안에 적극적인 의지를 표명함에 따라 국제사회에 영향력 확대는 물론, 산림강국으로서 국제사회에 대한 기여도와 국가브랜드 및 국격을 높이는 계기를 마련하기에 이르렀다. 세계는 지금 단기간 내에 놀라운 녹색 신화를 창조한 대한민국을 주목하고 있다. 눈부신 경제 성장을 거듭하는 경제대국만이 진정한 선진국은 아니다. 인간의 풍요로운 삶을 위해 초록의 바다를 함께 가꾸어 가는 산림대국이 진정한 선진국이 아닐까 생각해 본다. 국민의 미래를 풍요롭고 행복하게 만드는 산림대국이야말로 진정한 선진국으로 나아가기 위해 갖추어야만 할 필수조건이다. 따라서 우리는 선진국으로 진입하는 대한민국의 국민답게 이제는 숲의 가치를 보다 더 소중하게 여기지 않으면 안 된다. 해마다 산불조심기간이 되면 우리는 우리 자신들로부터 기인되는 크고 작은 부주의로 인해 귀중한 산림이 산불로 인해 사라져 가고 있는 안타까운 현실과 마주하고 있다. 특히 우리 부산, 울산, 경남지역은 매년 산불로 인해 104ha 달하는 숲이 사라져 가고 있다. 그리고 이 녹색 숲과 함께 사라져 가는 것은 우리의 미래와 희망이다. 숲이 사라지면 문명 또한 함께 사라진다. 산불이 아니더라도 자연재해인 산사태, 산림병해충 등으로도 산림이 소실되는데 사람의 부주의로 인해 발생되는 산불은 충분히 우리가 각별히 주의하고 철저히 보호하면 얼마든지 우리 삶의 휴양처인 초록바다의 숲을 지킬 수 있을 것이다. 내일을 열어 줄 풍요로운 산림재산은 우리의 희망이며, 보다 나은 미래를 함께 영위해 나갈 영원한 동반자이다. 숲의 소중한 가치를 깨달았다면 이제 남은 것은 한 가지 뿐이다. 알고 있는 것을 다함께 실천하는 것. 이제는 우리가 몸소 숲 사랑을 실천해야 할 때이다.
    • 오피니언
    • 칼럼
    2012-01-09
  • (기고) '산림관리' 기후변화위기 돌파구
     양산국유림관리소강성도 소장 산림청은 본격적인 봄철 나무심기 기간을 맞아 지난 2월 21부터 오는 30일까지 전국 산림과 하천변 그리고 자투리 땅 등 2만ha(서울 남산 면적의 67배)의 공간에 ‘4대강 희망의 숲’ 조성 행사 등을 통해 3800만그루의 나무를 심는다. 올해는 UN이 정한 ‘세계 산림의 해’ 이자 ‘유엔사막화방지협약(UNCCD) 당사국 총회’가 우리나라에서 개최되는 등 지구 환경 문제에 있어 산림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강조되고 있는 시점이다. 우리나라는 세계 10위권 경제대국이면서 세계 9위의 온실가스 배출 국가이기도 하다. 산림은 UN이 인정하는 유일한 이산화탄소 흡수원으로 온실가스 감축의 유력한 대안으로 부각하고 있다.   ◇우리나라 산림 현황 및 문제점 한국의 산림은 전 국토의 64%를 차지한다. 이는 세계 평균 산림률(30%)의 2배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4번째다. 그러나 1970년대 이후 녹화를 목적으로 심은 수종이 상당수를 차지해 우량목재로 쓸 나무가 별로 없다. 경제적·기술적 이유로 목재자원 생산량의 49%만 이용되고 있다. 기후나 지형 특성상 경제성이 낮은 것도 한 몫 하고 있다. 휴양, 치유, 에너지 등 산림 이용 수요가 늘고 있지만 민간이 참여하거나 지역사회와 경제적 혜택을 공유하려는 노력도 미흡하다. 산림투자의 경우 장기적이고 수익성도 낮아 민간부문의 산림경영 참여 역시 저조하다. 부재 산주의 비율은 2009년 기준 120만명으로 체계적인 산림관리도 어려운 실정이라고 산림청은 분석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산림 구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강성도, 이하 관리소)는  ‘사람과 숲이 어우러지는 풍요로운 '녹색국가 건설’정부 비전에 따라 국유림을 경제적 공익적 가치를 극대화 하면서 700만 부산, 울산, 동부경남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국가재산으로 가꾼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 관리소에서 관리하는 국유림은 수평적으로 울산시 울주군 고헌산에서 다대포에 이르는 낙동정맥과 창녕에서 을숙도를 흐르는 낙동강 하류에 위치하여 산림 생태적으로 매우 중요한 축을 이루고 있으며, 수직적으로 부산 가덕도에서 가지산(해발 1241m)까지 분포하고 있어 동백나무, 후박나무 등 따듯한 난대성 수종에서 신갈나무 등 온대성 수종까지 매우 다양한 산림생물자원이 자라고 있다. 또한 부산 금정산?장산, 울산 대운산?영남 알프스, 경남의 불모산과 화양산 등은 대도시 주변에 위치하여 접근이 쉽고 자연경관이 아름다워 지역주민들의 여가 체험 장소로도 활용도가 높다.   ◇관리소의 국유림 관리여건 여건은 그리 녹녹치 않다. 공공용 산림 수요에 부합한 국유림 비율이 전국의 24%인 반면 관할지역인 부산과 울산을 비롯한 동부경남의 국유림 비율은 7.2%에 불과한 실정이다. 주요 수종이 소나무 해송인지만 이 수종에 가장 취약한 소나무재선충병과 솔껍질깍지벌레의 발생지가 이곳이다. 각종 공원 및 개발제한구역 지정으로 인하여 산림축적(98㎥/ha)도 전국 평균(109㎥/ha) 보다 낮다. 가을철과 봄철에는 다른 지역에 비하여 비가 적게 오고 건조하면서 따뜻한 지리적 특성상 산불발생 위험이 매우 높은 지역으로 한시도 그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다.  이런 국·내외 환경 변화와 어려운 현실에도 관리소는 목재생산을 통하여 산림의 가치를 한층 더 높이는 한편, 국유림 확대를 통한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면서 국유재산을 합리적으로 관리하여 어려운 서민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겠다는 당찬 포부이다.   ◇관리소의 국유림 확대집단화 턱없이 낮은 국유림 비율을 2030년까지 12%로 높이기 위하여 권역별 국유림 확대계획을 수립하여 사유림을 집중 매수한다는 계획이다. 1차년도인 올해는 34억원을 들어 600ha을 개인 산을 매수한다. 매도를 희망하는 산주는 양산국유림관리소(전화 055-370-2740~2)로 연락하면 친절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참고로 국가에 산을 매도할 경우 2012년까지 한시적으로 양도소득세 20%감면 혜택이 있으며, 매수가격을 두개 감정평가법인의 감정금액을 산술평균한 금액으로 결정한다. 이와 함께 기획재정부 및 국방부 등 다른 부처에서 관리하고 있는 국유림에 대해서도 재산관리를 전환 받아 경영계획을 수립하여 체계적으로 관리한다. 특히 부산 가덕도 주변 섬 지역 임야는 향후 해안 방재림 조성을, 낙동강 주변은 강변 임야는 4대강 치수와 함께 아름다운 강변 숲 조성을 목표로 관리전환을 적극 요청하고 있다.   ‘숲의 치유가치. 저탄소 녹색미래…산림에 답이 있다’  우리나라는 세계 10위권 경제대국이면서 세계 9위의 온실가스 배출 국가이기도 하다. 산림은 UN이 인정하는 유일한 이산화탄소 흡수원으로 온실가스 감축의 유력한 대안으로 부각하고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강성도 소장은 ‘사람과 숲이 어우러지는 풍요로운 녹색국가 건설’정부 비전에 따라 국유림을 경제적 공익적 가치를 극대화 하면서 700만 부산, 울산, 동부경남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국가재산으로 가꾼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  그는 “국유림은 공익을 위하여 제공되어야 할 국가재산으로 지속가능한 국가발전을 위한 필수적인 기반으로써 지구 온난화, 탄소배출권 등 국제적 문제는 물론 국내적으로도 재해예방, 맑은 물과 공기 및 휴양공간 제공 등 국민 복지를 위한 최후의 보루이다"고 역설했다.   산림이 맑은 물 깨끗한 공기도 제공하고, 아름다운 경관 등 보이지 않는 것을 주고 있고 요즘은 치유효과로 굉장히 각광을 받고 있다고 보는데 숲속에 들어가면 우선 공기도 맑고 여러 가지 물질도 나오고, 음이온도 나와서 치유 효과가 많아서 정말 암환자도 고치는 분들이 많이 있다. 급속한 도시화로 생활은 크게 악화되었다. 고혈압 등 만성질환자는 해마다 50~60만명씩 증가하고, 아토피·비염 등 환경성질환자는 지난 5년간 2배 증가하였다. 진료비는 연간 2조원으로 전체 건강보험진료비의 35%를 차지한다. 초?중?고생 762만 명 중 5.7% 약 43만 명이 아토피 피부염 환자이다. 이렇게 환경이 열악해지면서 사람들은 차츰 그 해결대안으로 산과 숲에 있음을 알게 되었고 숲이 잘 조성된 아파트와 주택이 삶의 품격을 높임은 물론 주택 가격도 높여 놓았다 주말이면 산과 계곡에서 새로운 삶의 에너지를 충전한다. 2009년도 한국갤럽의 조사에 따르면 일반국민 82%, 질환자 79%가 산림치유 효과를 인정하고 있으며, 최근 5년간 자연휴양림을 방문하는 휴양객은 연 13%씩 증가하고 있고 2010년에는 944만 명이 방문했다.   산림 선진국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숲 유치원 효과도 크다고 보는데 숲은 공간적 제한도 상상력 한계도 없는 영원한 교실이다. 대자연속에서 마음껏 뛰놀고 뒹굴고 만지는 것이 전부이고 책도 칠판도 필요 없다. 오로지 자연이 교실이며 숲속의 향기와 새소리가 친구이다. 독일의 숲 유치원 교육은 생태, 환경, 생명교육을 근간으로 하는 생태대안학교 철학이 바탕을 이루고 있다.  아이들은 자연과 어우러지면서 공동체성, 창의성, 사회성을 배움으로써 육체와 정신이 건강하게 자란다. 숲 유치원을 다니고 있는 아이들은 일반 유치원에 비하여 면역성이 뛰어나고 숲에서 활동하다 보니 비만개선은 물론 집중력과 창의력에서도 일반 유치원생 보다 우수성을 보이고 있다. 전자공학, 생물?화학?물리 등 세계첨단과학을 선도하는 독일 교육의 시작이 바로 숲 유치원이라는 사실에서 외우기에 급급한 우리나라 부모 중심의 교육 사고에 시사하는 바가 크다. 독일은 1000여개가 있고 우리나라에도 지난해 182개 보육기관이 숲 유치원에 참여했다.   식목일을 맞아서 산림가꾸기와 함께 산불예방 대책은 주 5일제가 정착되면서 주말이나 공휴일에 산불이 증가하고 있다. 산불은 예방이 최선이다. 울산 봉대산과 부산 장산지역 등 방화성?야간산불 다발지역에는 오후 한시부터 밤 아홉시까지 산불감시 인력을 조정 배치하고 등산객이 많은 지역과 국유림이 집단적으로 분포하고 있는 지역은 집중 배치함으로써 귀중한 산림자원을 산불로부터 보호하고 있다. 산불감시원과 진화대원에게는 GPS단말기를 지급하여 산불신고 시 ‘산불위치관제시스템’과 연계 신속히 현장상황을 파악하여 초기 대응하는 체계를 갖추고 있다. 또한 산불방화범은 끝까지 추적하여 반드시 잡는다는 목표로 경찰관서와 협조하여 9개팀 33명의 전문 검거팀을 운영하고 있다. 관리소는 지자체에서 운영 중인 산불감시카메라 27대와 영상정보를 공유하여 신속한 상황파악을 토대로 진화체계를 구축하였으며, 지자체와 함께 산불진화에 대한 새로운 기술개발과 합동훈련도 실시하고 있다. 산은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만큼 산불예방 활동도 모든 국민이 참여해야 그 성과를 높일 수 있다
    • 오피니언
    • 연재.기고
    2011-04-11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