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2(금)

제13회 전국목조기술경기대회 시상식 열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3.11.11 10: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지난 11월9일 치즈와 열매의 고장으로 유명한 전라북도 임실군 군청 대회의실에서는 지난달 25일-26일 양일 간 한국목조건축학교 경기장에서 개최된 제13회 전국목조기술경기대회 시상식이 있었다.

 

대회는 2001년부터 (사)한국목구조기술인협회가 고용노동부의 민간기능경기진흥의 일환으로 시행하는 사업에 선정되어 개최하고 있으며 고용노동부, 산림청, 산업인력공단, 산림조합중앙회, 전라북도, 임실군, 직업훈련뉴스, 산림신문, 산림환경신문, 한옥신문, 우드뉴스, 우드앤 등의 정부기관, 지자체, 각종 언론의 전폭적인 후원으로 개최되고 있다.

 

인사말에서 한국목구조기술인협회 김헌중회장은 금년 대회는 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이 시행되는 해에 열리는 특별한 의미가 있다며 목구조기술인들이 목조문화와 목재산업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 할 것이기에 많은 활동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대회관계자는 “금년 제13회 대회에는 10개 직종에 164명이 참가하여 기술을 겨뤘으며 특히 전 년도보다 목구조분야인 목조주택, 한옥 등의 직종에 한정되지 않고 목재이용분야 인 목재가구, 목재공예, 전산응용설계 직종의 참가자들이 대폭 늘었다.”고 밝혔다.

 

대회의 최고상인 대상(노동부장관상)의 영예는 목공예 분야에 25년의 경력을 지닌 미타사 주지 곽기영(56)스님이 수상했다. 금상인 산림청장상과 은상인 대회장상, 동상인 산림조합중앙회장상에는 직종별 1명씩의 시상이 있었으며 국제기능올림픽위원회 한국위원장상, 전라북도지사상 등이 특별상으로 수여되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13회 전국목조기술경기대회 시상식 열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