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9(월)

한국임업진흥원, 시험·검사 기간 줄인다

-목재제품 시험검사 기간 단축으로 고객과 진정한 소통을 실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05 14: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목재_수종감정_서비스.JPG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 이하 진흥원)은 2019년 하반기부터 직원 역량강화, 운영방식 개선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목재 일반시험은 전년대비 25%, 연료용 목재제품 규격·품질검사는 전년대비 50%로 시험·검사 처리기간을 단축한다.


시험·검사 서비스 고객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현재 가장 시급한 요구사항은 시험·검사 처리기간 단축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진흥원은 행정처리를 간소화하고 장비를 추가 확보하는 등 시험검사 업무 효율화를 위한 노력을 기울여왔다.

 


진흥원은 목재 수종감정 등 목재시험서비스를 대표하는 전문기관으로서, 목재 전문가의 노하우와 체계적인 업무 운영으로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공인시험기관이다.

 

연료용_목재제품_검사_서비스.JPG


그동안 목재 시험·검사 서비스를 통해 축적된 신뢰성과 더불어, 보다 빠른 시험·검사 서비스 처리를 위해 목재제품 일반시험은 10일에서 8일로, 연료용 목재제품(목재펠릿, 성형목탄, 목재칩, 목재브리켓, 목탄) 규격·품질검사는 15일에서 7일로 처리기간을 단축할 계획이다. 추가적으로 업계의 부담 완화를 위해 시험편 재단 서비스는 무료로 제공한다.


구길본 원장은 “신속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을 다할 것”이며, “이를 통해 국민과 목재업계 모두 신뢰할 수 있는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2800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임업진흥원, 시험·검사 기간 줄인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