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9(월)

산림청, 울산 태화강 ‘제2호 국가정원’ 지정

- 영남지역 정원문화 확산, 관광 등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1 12: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사진1. 태화강 정원 전경.jpg

 

순천만 국가정원에 이어 우리나라 제2호 국가정원이 울산에 탄생한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오는 12일 울산 태화강 지방정원을 ‘제2호 국가정원’으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국내 최초의 수변생태정원인 태화강 지방정원은 84ha의 면적에 6개 주제 29개 세부 정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방문자센터와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정원 체험시설 등을 갖추고 있다.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은 문재인 정부 지역공약으로도 채택된 바 있다.

산림청은 오염되었던 하천을 복원시키고 자연자원을 보전하면서 도시재생 성과를 거두는 등 태화강 정원의 생태적 가치를 인정해 국가정원으로 지정했다.

앞으로 산림청은 그동안 수도권, 호남권에 편중되었던 정원문화와 인프라 확충 등을 영남권으로도 확대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한편, 태화강 국가정원 선포식은 여름철 무더위 등을 고려하여 가을에 열리며, 산림청은 울산시와 협의해 자세한 일정을 결정할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3245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 울산 태화강 ‘제2호 국가정원’ 지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