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4(수)

영덕국유림관리소, 목재제품 품질 및 원산국 합법목재 단속 실시

-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추세를 고려하여 유연하게 실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24 10: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관련사진 1부.jpg

남부지방산림청 영덕국유림관리소는 그간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우려에 중단했던 목재제품 품질표시제도 및 합법목재 교역촉진제도 지도·단속을 6월 중순부터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목재제품 품질표시제도는 목재제품의 품질향상 및 소비자 보호를 목적으로 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제재목 등 15개 품목을 생산·취급하는 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2019년에는 36건의 단속을 실시하였으며 그 중 5건에 대해 반송·폐기처분을 내린 바 있다.


한편 합법목재 교역촉진제도는 목재제품을 수입한 자가 통관 전 목재류(제재목 등 7개 품목)의 합법벌채 여부를 검사받도록 하는 제도로 ’19.10.1부터 본격 운영중이다.


영덕국유림관리소 담당 주무관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 추세를 고려하여 단속활동을 유연하게 실시하여 국민의 건강 및 목재제품의 안전성 확보에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덕국유림관리소, 목재제품 품질 및 원산국 합법목재 단속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