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5(화)

한반도 식물연구의 귀중한 역사와 함께하다

- 국립수목원, 식물 기준표본 71점 기증받아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2.02 11: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김무열 교수1.JPG
김무열 교수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 한반도 식물 기준표본을 기증받았다.


이번에 기증받은 표본은 전북대학교 생명과학과 김무열 교수가 소장한 것으로 한반도 특산식물인 완도호랑가시나무, 위도상사화 등을 포함한 52종 71점의 기준표본이며, 이중 정기준표본은 52점이다. 


기준표본은 국제식물명명규약에 따라 식물의 이름과 기재의 근거가 되는 표본으로 식물연구의 기초가 되는 표본이며, 정기준표본은 전 세계에 단 하나만 존재하는 매우 중요한 표본으로 새로운 종을 발표할 때 사용된다.

완도호랑가시나무3.jpg
완도호랑가시나무

 

표본을 기증한 김무열 교수는 25년간 연구를 통해 수집하고 정리한 기준표본들을 국립수목원에 기증하며 식물연구에 널리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에 기증받은 표본은 국립수목원 산림생물표본관에 소장되며 연구를 위해서는 누구나 열람이 가능하다. 

위도상사화_3.jpg
위도상사화

 

국립수목원 산림생물표본관은 식물 외 곤충, 버섯, 지의류 등 총 116만4천여점의 표본이 수집되어 있으며 국내 최대 산림생물연구의 메카이기도 하다.   


국립수목원 최영태 원장은“이번에 기증받은 식물 기준표본은 우리나라 식물연구를 위한 귀중한 자료로 국제공동연구에도 이용될 것이며, 우리  식물연구의 역사와 자원 확보의 중요성을 국민에게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위도상사화 정기준표본_1.jpg
위도상사화 정기준표본

 

 

완도호랑가시나무 정기준표본_1.jpg
완도호랑가시나무 정기준표본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반도 식물연구의 귀중한 역사와 함께하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