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5(일)

나무를 가장 많이 이용하는 목재산업계 기업인이 탄소중립의 숲을 조성하다.

- 목재산업 기업인과 함께 탄소중립 나무 심기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4.30 16: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4_최병암 산림청장(앞줄 왼쪽에서 여덟번째) 목재분야 기업인과 탄소중립의 숲 조성 나무심기.JPG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30일, 인천광역시 서구 도시숲에서 성창기업, 선앤엘(구 선창산업), 이건산업, 동화기업, 유니드, 한솔홈데코, 에스케이(SK)임업, 무림피앤피, 풍림 등 목재산업체 9개 기업과 “목재분야 기업인과 함께하는 탄소중립 나무 심기”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번 나무 심기는 인천광역시 서구청에서 조성 중인 도시 숲에 목재산업체가 직접 편백나무, 7년생 100그루를 구입하여 심는 행사로서, 인천시민 등 도시민들이 휴식공간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도시공원 공간으로 조성된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목재분야 기업체는 국산원목의 48%를 이용하는 목재산업계 기업인이 모여 탄소중립의 숲 조성에 나섰다. 

 

사진2_최병암 산림청장(가운데) 목재분야 기업인과 탄소중립의 숲 조성 나무심기.JPG중 105년 동안 합판산업을 이끈 성창기업, 1959년부터 이어져 온 인천 토착 기업 선앤엘(구, 선창산업), 알이(RE)100(재생에너지 Renewable Energy 100%)을 추구하는 국내 펄프생산 유일 기업인 무림피앤피, 대기업 중에서 수십 년간 산림경영을 투자하고 있는 에스케이(SK)임업 등 9개 목재산업분야 중견 기업이 참여하였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서 올해 전 국민 탄소중립 나무 심기 시민운동을 추진하오니, 기업인, 문학인, 연예인, 시민단체 등 다양한 분야에서 많은 분이 나무 심기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사진1_최병암 산림청장(오른쪽 두번째) 목재분야 기업인과 탄소중립의 숲 조성 나무심기.JPG

 

사진3_최병암 산림청장 목재분야 기업인과 탄소중립의 숲 조성 나무심기.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나무를 가장 많이 이용하는 목재산업계 기업인이 탄소중립의 숲을 조성하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