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4(일)

[기고]청소년에게 올바른 산림 교육을...

미래 주역이자 목재 산업의 고객인 청소년에게 제대로 된 목재 교육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5.10.27 16: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지난 9월, 목재문화진흥회에서는 서울광장에서 ‘목재체험감성박람회’를 개최하였다.

목재 이용의 중요성을 다양한 체험을 통해 오감으로 느끼고 ‘생활 속 목재 문화’를 국민들에게 전파하기 위해 소외 계층을 포함한 일반인을 대상으로 진행되었다. 수많은 사람들이 광장으로 나와 목재의 다양한 쓰임을 눈으로 보고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직접 체험의 기회가 되었으며, 행사장을 찾은 많은 사람들은 가족, 유치원 친구들 그리고 선생님과 함께 즐거운 하루를 보내면서 행복한 경험과 추억을 가지고 돌아갔다.

이번 행사에 참여하여 직접 체험한 국민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한 결과 90%이상이 행사에 ‘매우만족한다’라고 답하였으며, 주목할 만한 것은 연령대가 높을수록 목재 이용이 산림을 파괴한다고 답한 비율이 적다는 것이다. 


 우리나라는 전 세계가 인정하는 산림 강국이다. 국토의 어디서나 푸른 숲을 볼 수 있고 즐길 수 있다. 건강한 숲을 가꾸기 위해서는 숲가꾸기를 해야 하고, 벌령기에 도달한 나무는 베어주고 새로운 나무를 심어 가꾸어야 한다. 이것이 지속가능하게 건강한 숲을 지키는 지름길이다. 또한 그 과정에서 나오는 목재 자원은 우리 생활 속에 제대로 이용해야하는 것이다.

 청소년들은 학교의 시설 여건, 강사, 입시 중심의 교육으로 목재가 주는 혜택 등 목재의 중요성을 배울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다. 산림의 중요성은 배우지만 건강하고 지속가능한 숲을 가꾸고 목재를 이용해야하는 당위성에 대해서는 소홀히 하고 있다. 목재의 올바른 이용은 우리의 건강과 환경은 물론 창의력의 증진과 집중력 향상 등 다양한 교육적 가치를 얻을 수 있다.

 위에 있는 표는 목재감성체험 박람회의 재참여 의사에 대한 결과이다. 앞서 목재 이용이 산림을 파괴한다는 결과에 반해 10대는 다른 세대의 약 2배 정도(42.2%)가 반드시 참여하겠다고 적극적 의사를 표현하였다. 목재가 산림에 어떠한 영향을 주는지에 대한 학습과 이해는 상대적으로 낮지만 체험에 대한 강한 의사를 표현한 것이다.

 임업과 목재 등 산림과 관련된 일을 하는 사람들은 목재 이용의 중요성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다. 일반 성인들도 목재를 이용하는 것이 산림을 파괴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런데 우리의 미래를 짊어질 청소년들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 듯하다. 지구 온난화 등 다양한 환경 문제는 현재 보다는 머지않은 미래의 문제임에도 그 미래를 살아갈 청소년들은 목재의 중요성을 인지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 

내년부터 전면 시행 예정인 자유 학기제는 목재의 중요성을 홍보 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임이 분명하다. 그들에게 단순히 목공을 경험할 기회만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목재를 왜 사용해야 하는지, 산림과 어떤 관계가 있는지 등 올바른 지식도 전달해야 미래를 생각하는 진정한 목재 교육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지금 큰 변화의 길목에 서있다. 많은 사람들이 목재를 요구하고, 사회 전반에 걸쳐 목재이용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노력들이 추진되고 있다. 결론적으로 목재 문화 시대를 눈앞에 두고 있는 것이다.

 이 기회를 발판 삼기 위해 먼저 청소년들이 제대로 된 목재를 사용하고 즐길 수 있도록 시설과 장비, 재료와 교재를 개발하고 보급하기 위해 산림청, 목재문화진흥회, 산업계, 문화계 등 모든 목재인들이 노력해야 한다. 청소년들은 우리사회를 짊어지고 갈 미래의 주역이기 때문이다.

목재문화진흥회

부회장 심영만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기고]청소년에게 올바른 산림 교육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