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7(목)

경북도, 솔잎혹파리 피해 임지에 천적 방사 시작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6.05.26 16: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상북도산림환경연구원은 솔잎혹파리 피해가 비교적 심한 도내 북부지역 4개 시ㆍ군(안동, 상주, 봉화, 울진) 500ha의 임지에 솔잎혹파리 천적인 솔잎혹파리먹좀벌 1천만 마리를 방사하기로 하고 지난 20일 안동시 일직면 용각리에 첫 방사를 시작했다.

이번에 방사하는 솔잎혹파리먹좀벌은 전년도 11월부터 사육해온 것으로 소나무재선충과 더불어 소나무림에 큰 피해를 주는 솔잎혹파리의 친환경적 방제를 위해 방사를 실시했다.

솔잎혹파리는 봄에 새로 나는 솔잎 사이에 알을 낳고 깨어난 유충이 솔잎기부(솔잎이 붙어있는 부분)에 혹을 만들고 나무의 수액을 빨아먹어 소나무의 생육을 저해하고 피해가 몇 년간 누적되면 소나무를 고사시키는 해충으로 전년도 금강산 소나무림의 피해원인으로 밝혀지기도 했다.

솔잎혹파리 천적방사는 인공사육한 천적인 솔잎혹파리먹좀벌을 피해지에 ha당 2만 마리를 방사하고 천적이 솔잎혹파리 유충에 기생해 밀도를 낮춤으로 인해 피해가 누적되지 않도록 하는 1979년부터 실시한 친환경적인 방제로 이 사업은 현재 전국에서 경상북도에만 실시하고 있다.

김욱동 경상북도산림환경연구원장은 "송이생산지, 농약방제가 불가능한 지역을 중심으로 솔잎혹파리 천적방사를 실시하여 임업인 소득과 건전한 산림생태계 유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 솔잎혹파리 피해 임지에 천적 방사 시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