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8(토)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분야 위성활용 연구를 위한 전문가 포럼’ 개최

-‘23년 농림위성 발사 대비해 산림분야 각계 전문가 한자리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5 16: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2월04일-국가산림위성 정보센터 설립방안 산림위성 연구 활용 4차 전문가 포럼-01-03.jpg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전범권)은 12월 4일(수) 국립산림과학원 산림과학관에서 ‘산림분야 위성활용 연구를 위한 전문가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2023년 농림위성 발사에 대비하여 산림분야의 위성 활용 및 (가칭)산림정보․위성연구소 설립을 위한 각계의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소통의 자리로 마련되었다.


이날 포럼은 ‘농림위성 개발과 산림정보․위성연구소 운영의 필요성’에 관한 4개의 주제발표와 전문가 4인의 패널토론 등으로 진행되었다.


세부 세션은 ▲국가기상위성센터 설립과정 ▲정밀임업을 위한 원격탐사 및 농림위성 활용전망 ▲국내외 주요 위성개발 현황 및 농림위성 연계 활용방안 ▲위성융합 산림정보연구 혁신전략(안) 등 4개의 주제발표와 함께 산림과 원격탐사 분야의 전문가 4명의 열띤 패널토론이 이어졌다.

12월04일-국가산림위성 정보센터 설립방안 산림위성 연구 활용 4차 전문가 포럼-01-08.jpg

이번 포럼은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국립환경과학원, 국토지리정보원, 대한원격탐사학회, 인하대학교, 경북대학교, 유관 산업체 등 산림과 농업, 원격탐사 분야의 전문가 및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하였다.


한편, 2023년 농림위성이 발사되면 하루에 한 번 한반도를 촬영할 수 있어 고성 산불과 같은 대형 산림재난 정보를 신속하게 획득하고 빠르게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3일에 1번 한반도 전역을 모니터링하여 북한 산림황폐지 정보를 보다 정확하게 파악함으로써 남북산림협력사업의 전략적인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립산림과학원 전범권 원장은 “농림위성을 활용하면 우리나라 국토 면적의 64%를 차지하는 산림의 건강성을 주기적으로 점검할 수 있으며 기후변화 적응방안을 도출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특히, 산림 ODA(공적개발원조) 사업을 진행 중인 아시아 여러 국가의 산림현황을 모니터링 할 수 있게 되어 글로벌 산림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 이라 전했다.


12월04일-국가산림위성 정보센터 설립방안 산림위성 연구 활용 4차 전문가 포럼-01-11.jpg

 

12월04일-국가산림위성 정보센터 설립방안 산림위성 연구 활용 4차 전문가 포럼-01-12.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분야 위성활용 연구를 위한 전문가 포럼’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