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6(수)

정읍시, 주민 공감 담은 '어울림 숲' 조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29 17:1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RPR20200128009600353_01_i_P2.jpg

전북 정읍시가 행복이 자라나는 풍성한 '숲'의 도시 정읍을 만들어 사람 중심의 건강한 녹색 환경 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시는 이달 국비와 시비 약 4억여 원을 들여 상동과 장명동의 경계인 상동 356-1번지 일원에 '도시 숲'을 조성했다.


도심 속 생활권에 도시 숲을 조성해 주민이 쾌적한 공간에서 힐링할 수 있도록 녹색 휴식공간을 제공한 것이다.


시에 따르면 이번에 조성한 도시 숲은 기존에 방치·무단점유 되고 있었던 시유지와 주민 이용도가 낮은 운동공간 등을 정비해 힐링 녹지공간으로 다시 태어났다.


숲속의 산책·운동·휴게공간이라는 3개의 큰 테마를 정하고 이와 어울리는 수목 400여 주와 1만여 본의 화초류를 식재하고 판석길 조성과 흙 포장으로 산책로 230m를 만들었다. 


더불어 야간 이용객을 위해 산책길 주변에 볼라드 조명과 스텝 조명을 설치하고 수목과 쉼터에는 볼 조명과 간접조명을 설치해 은은한 다채로운 야간경관을 연출해 볼거리를 제공했다.


특히 숲 조성 공사 시작 전인 지난해 1, 2월에 두 번의 주민설명회를 통해 주민 공감을 끌어내고 주민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는 등 소통행정을 실현했다. 


이에 도시 숲을 주민과 함께 만들어 냈다는데 의미를 담아 '어울림 숲'이라고 이름 지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미세먼지 저감과 도심 열섬효과 방지를 위해 지속해서 부족한 녹지공간을 늘려 주민 삶의 질을 높이겠다"며 "도심 속에 누구나 편히 쉴 수 있는 쾌적한 힐링 공간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정읍시, 주민 공감 담은 '어울림 숲' 조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