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5(금)

산림청,“보은·옥천 산림복지휴양단지 조성 최선을”

- 김용하 산림청 차장, ‘산림바이오휴양밸리’ 등 현장 점검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6.08.05 13:5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속리산 권역 복합 산림휴양단지로 조성되고 있는 ‘보은 산림바이오휴양밸리’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김용하 산림청 차장은 4일 충북 보은에 조성 중인 산림바이오휴양밸리 현장을 방문해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무더위 속 고생하는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보은 산림바이오휴양밸리’는 속리산면 갈목리 일원 110ha에 20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산림휴양·치유·문화·교육 등 복합적인 산림휴양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내년 12월 완공 예정으로 공정률은 현재 70% 수준이다.

   * 위치 : 충북 보은군 속리산면 갈목리 산19-3번지 일원(일명 말티재)

주요 시설은 한옥마을, 황토마을, 통나무마을, 가족캠핑장 등의 숙박시설과 소나무정원, 산나물 체험장, 자생산약초원, 유기농식당 등이다. 가족 단위로 숲에 놀러와 몸에 좋은 임산물을 먹고 숲길을 걸으며 심신을 치유하는 것이 이곳의 콘셉트인 것이다.

또한, 조선시대 세조, 정이품송, 말티재, 법주사와 연계하는 스토리텔링을 개발해 충북의 역사와 문화를 아우르는 복합 휴양단지로 조성될 계획이다.

김용하 산림청 차장은 “속리산 권역에 조성되는 산림바이오휴양밸리가 산림복지 시대를 열어가는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조성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김 차장은 보은에 이어 오는 9월 실시설계를 마치고 본격 공사에 들어가는 옥천 ‘휴-포레스트(休-forest)’ 조성 예정지를 둘러본 뒤  “자연경관과 어우러지는 산림복지시설 조성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보은·옥천 산림복지휴양단지 조성 최선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