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1(토)

지역단위 민관학 협업 목재가공단지 모델 개발 추진

- 한국임업진흥원, 신공학목재 생산 및 활용을 통한 국산목재 이용촉진 모색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7.10.20 17:0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김남균, 이하 진흥원)은 국산목재 이용 활성화 노력의 일환으로 2016년부터 꾸준히 추진되어 온 지역단위 민관학 협업 목재가공단지 모델 개발사업의 가시적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작년도 지역 간벌재 이용제품의 인증 시범사업 운영, 목재제품 KS인증업무 수행 및 목재자원관리시스템 개발 등을 통하여 국산목재를 이용한 목재가공단지 조성 사업의 가능성을 확인하고, 그 시작으로 민간 주도로 추진된 국산목재협동조합(이사장 김형덕) 설립을 지원하였다.


진흥원은 국산목재협동조합과 함께 국내에 적합한 목재가공단지 모델을 개발 중에 있으며, 이를 성공 사례화 하여 전국적으로 전파시키고자 한다.


직교적층판*(CLT, cross-laminated timber), 못접합적층판*(NLT, nail-laminated timber), 구조용집성재* 등 고부가가치 기술집약 신공학목재 생산활용이란 목표를 가지고, 단지구성, 생산설비 및 수요개발 등을 민관학 협업으로 추진해 오고 있다.
   * 직교적층판 : 구조용각재를 서로 직교하게 배치, 접착하여 만든 구조용 면재료.
   * 못접합적층판 : 구조용각재를 못으로 서로 접합하여 만든 구조용 면재료.
   * 구조용집성재 : 구조용각재를  접착하면 만든 구조부재용 재료.


모델 개발사업의 성과로 지난해 직교적층판(CLT)에 대한 KS표준 제정안 개발 및 관련 기술표준들을 정비하였으며, 관련 분야 전문가 자문회의를 열어 목재가공단지 모델을 구체화하였다.


국산목재협동조합도 자체적으로 국내외 전문가를 초청하여 국제기술세미나를 열어 기술적 역량을 키워왔으며, 이를 기반으로 국산목재를 이용한 신공학목재 생산설비 및 제품개발에 투자하고 있다. 이르면 내년 초에 자체 생산한 제품으로 조합건물을 건축하여 제품과 조합을 홍보 할 계획이다.


김남균 원장은 “국산목재이용 활성화를 위하여 업체들이 자발적으로 국산목재협동조합을 설립한 자체부터 국내 목재산업발전에 큰 걸음을 내디뎠다고 생각한다.”며 “진흥원이 추진하는 목재가공단지 모델개발 사업이 꼭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역단위 민관학 협업 목재가공단지 모델 개발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