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6-17(화)

함양국유림관리소, 친환경벌채로 ‘건강한 숲’ 만든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04 17: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캡처.JPG

 

함양국유림관리소(소장 김종세)는 재해를 예방하고 산림생태계와 경관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친환경벌채를 추진하고 있다.
‘친환경벌채’ 란 모두베기 할 때 일정면적(10% 이상)을 원형 및 정방형의 군상 또는 수림대를 남겨 친환경적이고 효율적인 목재생산을 하는 방법을 말한다.

 

함양국유림관리소는 작년 거창군 외 4개지역에서 115ha를 대상으로 친환경벌채를 실시하였으며 올해는 120ha 이상 추진할 계획이다. 친환경벌채를 하였을 시 산림생태계와 경관이 유지되어 종보호에 필요한 환경조성으로 생물다양성을 유지할 수 있고 산림재해가 피해가 줄어들어 건강한 숲을 조성할 수 있다. 또한 벌채한 나무는 목재로 활용되어 국내산 목재 자급률 제고에 기여한다.


함양국유림관리소(소장 김종세)는 “국유림을 건강한 숲으로 만들고 국내 목재 안정적 공급을 위해 친환경벌채를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다” 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11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함양국유림관리소, 친환경벌채로 ‘건강한 숲’ 만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