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6(월)

남부지방산림청, 추석 전·후 국유임도 개방으로 대국민 편의 제공

- 벌초 및 성묘객의 편의를 위해 추석 전·후 국유임도 개방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8.22 13: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190822)_추석전후 국유임도 개방.jpg

남부지방산림청(청장 최재성)은 우리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맞이하여 벌초 및 성묘객에게 편의를 제공하고자 관내 3개 광역시, 29개 시·군에 시설된 국유임도를 한시적으로 개방한다.

  

국유임도 개방기간은 추석 전·후인 8월 24일부터 9월 22일까지로, 그동안 임도는 산림경영·보호(산불, 병해충 등) 등을 위해 일반인의 출입을 제한하였으나 벌초 및 성묘객의 편의를 위해 한시적으로 개방하기로 하였다.


임도는 노면 폭이 좁고 대부분이 비포장으로 이루어진 곳이 많아 산악지형에 맞는 차량 등을 이용하는 것이 보다 안전하다. 개방기간 중 임도를 이용할 경우 해당지역의 국유림관리소 및 시·도 산림과에 문의하면 개방지역과 노선을 확인 할 수 있다.


최재성 남부지방산림청장은 “추석 전후 벌초, 성묘 등을 위해 산을 찾을 경우 안전사고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과 산에서 촛불, 라이터  등 화기 취급과 버섯 등의 임산물 무단 채취, 쓰레기를 버리는 등 불법 행위를 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한다.” 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180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남부지방산림청, 추석 전·후 국유임도 개방으로 대국민 편의 제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