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6(화)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 출범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06 09:5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언론사-실내단체.jpg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가 2020년 5월 1일 도봉구 메이다이닝에서 60여명의 교육계 인사들이 모인 가운데 공식출범했다. 


미래심리상담연구소의 후원으로 진행된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의 출범식에는 서울한영대학교 글로벌융합교육원, 명지대학교 미래융합대학 미래성장단, 안양대학교 평생교육원, (주)꼬망세, 스콜라릭스와 산학협력 및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날 출범식에는 한국유아교육보육복지학회, 한국보육학회, 한국관계놀이상담학회, 한국임상모래놀이학회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가 추구하는 자연을 매개로 한 치료적 놀이와 아동발달 지원에 공감을 보이며 교육 및 상담 관련 학술연구에 동참해 주기를 요청했다.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 김상옥 이사장은 아이들의 행복한 미래를 위해 기성세대들이 해야할 역할에 대한 무거운 책임감으로 협회을 설립하게 되었으며, 그동안 쌓아온 아동들의 발달진단 및 아동상담, 부모교육, 부모상담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자연을 매개로 한 심리 치유와 교육 개발의 선봉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 출범 준비 및 총괄 진행을 맡은 박선안 센터장은 이번 온라인 개학을 통해서도 알 수 있듯이 이미 도래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교사의 역할은 더 이상 지식을 가르치는 것이 아니라 온정과 공감으로 아이들의 정서를 보듬는 것이라고 말하며,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에서 성숙하고 정서적 민감성 있는 교사를 길러내기 위해 개발하고 있는 자연 매개 교사 심리 치유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하였다. 

또한 김지원 교육 전문이사는 생태놀이교육에 대한 소개에서 생태를 통해 느끼는 아이들의 감정을 생생하게 전달하여 참석자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의 출범을 축하해 주기 위해 참석한 서울특별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창원 위원장은 “영유아와 교사들을 위한 심리지원프로그램의 필요성에 공감”한다며, 앞으로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가 그러한 역할을 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언론사3-실외단체2.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숲생태놀이교육협회, 출범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