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3(화)

산림청-김해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대책 논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1.23 14:1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86122_233557_5822.jpg

 

산림청 이상익 산림복지국장이 김해시를 방문해 소나무재선충병 방제현황과 애로·건의사항을 보고받고 관계자들과 방제 대책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산림청은 소나무재선충병 피해 확산 차단을 위해 지역별 책임담당관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이 국장은 김해시 담당으로 이날 방제 대책 회의에는 허성곤 김해시장, 강명효 경남도 산림정책과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허성곤 시장은 김해시는 지난 20016월 소나무재선충병이 최초 발생해 현재 전역이 감염 구역인데 2013년 피해목 22만 본으로 극심지역에서 지속적인 노력으로 지난해 기준 피해목 1641본으로 단계로 내려왔으며, 1000본 이하 경미단계 달성을 목표로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김해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현황을 설명했다.

 

이에 이상익 국장은 김해시의 대책 수립과 대응에 감사하다며 관계자를 격려하면서 소나무재선충병 확산 방지를 위해 방제사업에 총력을 기울여 주면서 지속적인 홍보로 재선충병의 심각성을 알려 인위적인 확산도 철저히 관리해달라고 당부했다.

현재 김해시는 지난해 10월부터 오는 3월 말까지 소나무재선충병 피해 고사목 8000본 방제사업을 추진 중이며, 이에 앞서 종합방제계획 수립, 방제 대책 회의 개최, 업체 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한편 김해시는 이번 산림복지국장 방문에서 산림복지 업무인 국립 김해 숲체원 조성 사업과 국립 용지봉 자연휴양림 조성 사업의 추가 지원과 국립 치유의 숲 김해시 조성을 건의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김해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대책 논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