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31(토)

산림복지진흥원, 하반기 신규직원 50명 채용으로 코로나로 침체된 채용시장 ‘활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9 13: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20산림복지진흥원%20채용.png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취업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오는 24일부터 내달 6일(14시)까지 하반기 신규직원 50명을 채용한다고 17일 밝혔다.

채용일정은 원서접수 후 필기시험(10월 24일), 면접시험(11월 3∼5일), 최종합격자 발표(12월 7일) 등이다.
채용직급은 5·6급, 공무직이며, 직무는 산림교육, 산림치유, 시설관리 (전기, 건축), 일반행정, 정보화, 안전관리 등 총 7개 직무이다.
응시자격은 5급·공무직은 학력·경력에 상관없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며, 6급은 고등학교 졸업자(’21년 2월 졸업예정자 포함)로 응시자격을 제한한다.
이를 위해 진흥원은 유튜브 공식계정을 통해 온택트(온라인 대면) 채용설명회(9월 23일)를 실시하고, 채용설명 및 실시간 SNS 질의응답(9월 29일)을 통해 취업준비생의 궁금증 해소와 원서접수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진흥원은 최근 3년간 100여 명의 대규모 채용을 통해 산림분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사회형평적 채용을 위해 제한경쟁과 특별전형으로 운영, 국가유공자(5.3%), 장애인(4%)의 고용유지를 통한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아울러 하반기 사회형평적 채용(15명)은 고졸자(5명), 장애인(2명), 시간선택제(8명) 등이다.
특히, 장애인·시간선택제의 경우 특별전형(필기시험 면제)으로 진행, 사회형평적 인력을 활용한 균형인사를 실현코자 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진흥원 누리집(홈페이지, www.fowi.or.kr)의 채용정보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창재 원장은 “직무능력 중심의 공정한 채용으로 진흥원의 적합 인재를 선발할 것”이라면서 “진흥원의 핵심가치와 자연감성을 가진 인재를 채용해 조직역량 강화와 고졸인재나 장애인 등 사회형평적 채용을 통해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복지진흥원, 하반기 신규직원 50명 채용으로 코로나로 침체된 채용시장 ‘활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