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0(목)

강릉국유림관리소, 가을철 산불방지대책본부 본격 가동

- 입산통제구역(폐쇄등산로 포함) 무단입산자 집중단속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29 17: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강릉산불.jpg

동부지방산림청 강릉국유림관리소(소장 박두식)는 가을철 산불조심기간(11.1.~12.15.)을 맞아 산불방지대책본부를 본격 가동하고 산불재난에 총력 대응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 산림재해상황실 24시간 가동 ▲ 전 직원 비상연락체계 유지 ▲ 유관기관 협조체계 유지 ▲ 산불진화장비 및 산불무인감시카메라 100% 가동 유지 ▲ 산불진화헬기 담수지 관리 등 산불재난 대응태세를 철저히 점검·유지할 계획이다.


산불예방을 위한 선제조치도 강화한다. ▲ 입산통제구역 무단입산자 단속 강화 ▲ 산림과 인접한 곳에서 불법 소각 금지·단속 ▲ 농․산촌 화목보일러 사용 농가 불씨 취급주의 계도․단속 등을 실시하는 한편 산불 다발지역 및 주요 등산로 입구 등 취약지역에는 산불감시인력 85명을 배치하기로 했다.


아울러 강릉시 옥계면 산계리 산428번지 외 13필지 20,100ha에 대하여 입산을 전면 통제하고, 강릉시 왕산면 대기리 노추산 등산로 외 1개소 28.3km의 등산로를 11월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폐쇄한다. 


허가 없이 입산통제구역에 입산할 경우「산림보호법」제57조제5항제1호의 규정에 따라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강릉국유림관리소 담당자는 “ 가을 단풍을 즐기기 위한 등산객 증가, 가을걷이 후 영농부산물 등 인화물질 생성, 기온하락으로 인한 난방시설 가동 등 산불위험을 유발하는 활동이 증가한다” 고 말하며 “실화나 불법 소각으로 인한 산불이 많은 만큼, 우리 모두가 조금만 더 관심을 기울이고 예방에 힘쓴다면 소중한 삶의 터전인 산림을 산불로부터 지켜낼 수 있을 것”이라고 당부하였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릉국유림관리소, 가을철 산불방지대책본부 본격 가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