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05(월)

수원국유림관리소, 양평군과 돌발해충 확산방지 협업 방제 완료

- 지속적인 공동방제 통해 쾌적한 산림환경 조성위해 적극 노력-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22 17: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자료사진 1 - 복사본.jpg


산림청 수원국유림관리소는 2022년 농림지 동시발생 병해충과 관련하여 양평군과 공동방제를 6월 20일에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최근 기후변화와 각종 환경적 요인으로 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 등 동시발생 병해충의 개체수가 증가하고, 그에 따라 과수 및 농작물 등에 지속적인 피해를 주고 있다.


대표적인 동시발생 병해충으로는 미국선녀벌레, 모시나방 등이 있으며, 과수 및 농작물 등에 지속적인 피해를 주고 있다. 농작물의 상품 가치를 저해시키면서 과실수에는 그을음병 등 각종 병해를 유발하며 수목에도 피해를 주고 있어 초기대응과 확실한 방제가 필요하다.


수원국유림관리소 윤종혁 소장은 “유관기관과의 공동예찰 및 지속적인 협업방제를 통해, 병해충의 확산을 방지하고 쾌적한 산림환경을 만들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말했다.

자료사진 2.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원국유림관리소, 양평군과 돌발해충 확산방지 협업 방제 완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