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6(목)

집중호우에 따른 산림 분야 피해 예방에 총력 대응

- 소속기관ㆍ유관기관과 산림 분야 대처상황 점검 회의 개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8.09 17: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_남성현 산림청장(왼쪽 첫번째) 집중호우  대비 산림분야 대처 상황 점검 회의 주재.JPG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9일 ‘집중호우에 따른 산림 분야 대처상황 점검 회의’를 국립산림과학원, 5개 지방산림청, 국립수목원,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등 소속기관과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한국등산·트레킹지원센터 등 유관기관과 함께 진행하였다.


이번 회의는 8일부터 이어지는 유례없는 집중호우에 대응하여 대처상황을 점검하고 산사태, 다중 이용시설물 이용객의 피해 등을 최소화하기 위해 개최됐다.

  * 예상 강수량(9일 오후∼11일)

    - 수도권, 강원 중·남부 내륙·산지, 충청권, 경북 북서 내륙, 전북 북부: 100∼300mm

      (많은 곳: 경기 남부, 강원 중·남부 내륙·산지, 충청 북부 350mm 이상)

    - 강원 북부 내륙·산지, 강원 동해안, 전북 남부, 경북 북부 등: 50∼150mm

사진2_남성현 산림청장 집중호우 대비 산 림분야 대처 상황 점검 회의 주재.JPG

이번 회의를 통해 집중호우에 따른 기관별 산림피해 현황 및 특이사항을 공유하고, 추가 피해 예방을 위한 조치사항 등 대처계획을 심도 있게 논의하였다.


한편, 산림청은 산사태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산사태 위기 경보를 ‘경계’까지 상향 발령하고 긴급재난 문자, 자막방송 송출 등 위험 상황을 알리는 데 빈틈이 없도록 하고 있으며, 산사태취약지역, 봄철 대형산불피해지 등 산림 분야 재해 우려 지역에 대해 선제적인 점검을 완료하였다.

사진3_남성현 산림청장 집중호우 대비 산 림분야 대처 상황 점검 회의 주재.JPG

또한 산림복지시설 이용객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하여 입산 통제, 위험 요소 사전 제거 등 안전조치를 실시하여 산사태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 산사태 위기 경보 현황: (경계) 서울, 인천, 경기, 강원 (주의) 충북, 충남 (관심) 그 외 지역


남성현 산림청장은 “서울지역에 115년 만의 폭우가 쏟아지는 등 이례적인 집중호우에 따라 지반이 약해져 산사태 위험이 매우 높은 상황이므로 피해 예방을 위해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라며, “산림청은 철저한 사전 예방과 신속한 대응·복구로 산사태로 인한 피해 최소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4_남성현 산림청장(오른쪽 첫번째) 집중호우  대비 산림분야 대처 상황 점검 회의 주재.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집중호우에 따른 산림 분야 피해 예방에 총력 대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