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2(목)

산림복지진흥원·현대차정몽구재단, 의료진 1,000명 대상 산림치유 프로그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21 14: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 몰입의 즐거움 산림치유 프로그램.JPG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현대차정몽구재단(이사장 권오규)과 오는 12월까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한 의료진의 심신안정과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력사업은 코로나19 대응 의료진과 현장방역 관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올해 말까지 국립산림치유원(경북 영주·예천)과 국립숲체원 (강원 횡성, 경북 칠곡, 전남 장성, 경북 청도, 대전)에서 운영된다.


 주요 프로그램은 산림복지시설별 산림치유 인자를 활용해 ▲면역력 증진을 위한 면역차 마시기 ▲소도구 활용 신체 균형을 맞추는 밸런스 테라피 ▲숲 경관 명상을 통한 숲길 산책 ▲숲속 해먹체험 등이다.

(사진2) 마음 이완 休 산림치유 프로그램.JPG

 이번 사업은 산림청 지원으로 문화예술 연계 맞춤형 산림치유 프로그램이다.


 이창재 원장은 “이번 협력사업은 의료종사자의 심리방역에 대한 좋은 선례가 될 것”이라면서 “코로나19 극복에 헌신한 기여자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산림치유 활동은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CORTISOL)을 감소시키고, 안정 시에 뇌에서 발생되는 알파(α)파, 면역력을 높이는 NK세포, 노화 방지에 도움을 주는 항산화 효소를 증가시키는 효과가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복지진흥원·현대차정몽구재단, 의료진 1,000명 대상 산림치유 프로그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