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5(토)

충청 동부권 소나무재선충병 확산 저지를 위해 머리를 맞댄다!

- 단양국유림관리소 14일 소나무재선충병 지역 방제전략 실무회의 개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9.17 11:4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자료(소나무재선충병 방제대책 실무회의).jpg


단양국유림관리소(소장 노희부)는 14일(화) 단양군, 제천시, 월악산·소백산국립공원사무소 실무자 등이 참여하는 “소나무재선충병 지역방제전략 실무회의”를 갖고 소나무재선충병 확산 저지를 위해 유관기관과 함께 공동협력방제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단양국유림관리소, 단양군, 제천시, 월악산·소백산국립공원사무소가 각각 11월부터 착수하는 소나무재선충병 피해목 방제 및 예방나무주사사업의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기관별 역할 분담 등을 논의하며 특히, 피해지 외곽에서 안으로 압축해 들어가면서 방제하는 피해확산 저지선 구축 방안과 기관별 책임방제 구역 설정 등 실질적인 협력방안을 모색한다.


단양군과 제천시는 2020년에 약 50여본의 피해목이 발생하였고 단양군 단양읍, 제천시 수산면 등 11개 읍·면에 82개 리 4만3천ha가 소나무류 반출금지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어 소나무류 이동이 전면 금지되고 있다.


단양국유림관리소장은 국·사유림을 구분하지 않고 적극 협업하여 지역 실정에 부합하는 최적의 방제전략을 수립해 소나무재선충병 발생 및 확산저지에 실질적인 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자료(산림병해충예찰단이 소나무재선충병  피해목 그물망 방제작업을 하고있다).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청 동부권 소나무재선충병 확산 저지를 위해 머리를 맞댄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