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5(토)

대관령국가숲길 비대면 숲길 걷기 프로그램 운영

9.14~9.26 사전 접수, 10.1~10.17 행사 진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9.17 14: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_선자령 정상 전망.png

 한국등산·트레킹지원센터(이사장 전범권)가 동부지방산림청에서 위탁받아 운영하는 국가숲길인 대관령숲길에서 비대면 숲길 걷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지난 6월~7월 스마트폰 어플을 활용한 온라인 비대면 프로그램으로  <숲속 보물을 찾아서>와 <숲해설 IT를 만나, 숲며들다> 진행하였다면 이번엔 오프라인 비대면 프로그램으로 <가을, 보물산을 걷다>를 시행한다. 대관령숲길 홈페이지 (http://www.daegwallyeongsupgil.kr)에서 9.14 ~ 9.26 온라인 사전 접수를 받고 10.1~10.17까지의 기간 안에 개별 참가로 진행하는데 100명 선착순으로 접수 마감하며, 숲길 걷기 완주자(3곳이상 미션 완료자)에게는 다양한 기념품을 지급한다. 


 <가을, 보물산을 걷다>는 선자령 등산로(약 11km, 4시간30분 소요)를 걷는 프로그램으로 보물(미션)지도에 표시된 이정표를 활용하여 길을 찾아가면서 지정 포스트에서 ‘인증샷’을 찍어 미션을 수행하는 자기안내식 프로그램이다.  


 김정란 대관령숲길팀장은 “선자령은 보통 겨울 산행지로 많이 알려져 있지만 다른 계절에는 대관령의 특성상 자주 안개가 끼고 산림습지와 이색적인 전망을 품고 있어 이른 바 몽환의 숲으로 불리는 아름다운 곳이다. 이러한 곳을 보물지도를 활용해 미션을 해결하며 걸으면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는 또 다른 숲길 걷기를 경험해보시기를 바란다.” 라고 말했다. 


 국가숲길은 산림청에서 산림생태적 가치나 역사, 문화적 가치가 높아 국가에서 체계적으로 운영 관리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곳을 지정하는데 2021.5.1. 대관령숲길, 지리산둘레길, DMZ펀치볼둘레길, 백두대간트레일 4곳이 최초 지정되었다. 

 

2_선자령등산로 숲길.pn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관령국가숲길 비대면 숲길 걷기 프로그램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