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05(월)

산림 르네상스 시대, 지역 산림조합과 함께 열어간다

- 남성현 산림청장, 대전세종충남지역 산림조합장 소통 간담회 참석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16 16: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_남성현 산림청장(오른쪽 첫번째)  충남권역 산림조합장 소통 간담회.JPG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6월 15일 천안에서 대전세종충남조합장협의회 (회장 유병갑)에서 주최한 ‘충남권역 산림조합장 소통간담회’에 참석해 선진국형 산림경영관리를 통해 산림 르네상스 시대를 함께 열어가자는 현장 공감대를 강화했다.


  * 대전세종충남조합장협의회(16개 조합) : 대전, 금산, 세종, 공주, 부여, 논산·계룡, 서천, 보령, 청양, 홍성, 예산, 서산,  태안, 당진, 아산, 천안


선진국형 산림경영관리는 기후위기에 슬기롭게 대처하고 산림생물의 종 다양성을 보전하며 산림을 지속가능하게 관리하는 것이므로 산림의 가치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산림경영의 현장실행이 중요하다.


따라서, 산주 임업인의 가장 큰 소통창구이며 국내 산림의 66%를 차지하는 사유림경영의 중심기관인 산림조합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데 참석자들은 의견을 같이했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전 국토의 63%를 차지하는 산림은 국토의 얼굴이자 자원의 곳간”이라며, “중앙·지방정부와 민간이 유기적인 소통과 협력으로 산림을 통해 지속가능한 지역발전을 이루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이번 간담회 참석 의미를 밝혔다.


 

사진2_남성현 산림청장 충남권역  산림조합장 소통 간담회 - 복사본.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 르네상스 시대, 지역 산림조합과 함께 열어간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