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05(월)

조림목의 사후관리, 풀베기 사업 본격 착수

- 강릉국유림관리소, 8월말까지 풀베기 사업 467ha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20 17: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강릉-풀베기.jpg

산림청 강릉국유림관리소(소장 박두식)는 조림목의 생육에 지장을 주는 초본류, 덩굴류 등 제거를 위한 풀베기 사업을 2022.6.27일 착수하여 8월말까지 467ha를 추진할 계획이다.   


강릉국유림관리소는 조림 후 조림목의 사후관리를 위해 풀베기, 어린나무가꾸기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풀베기 사업은 조림 후 조림목의 생육에 지장을 주는 초본류와 덩굴류 등을 제거하는 여름철 작업이다.  


2022년 풀베기 사업은 2회 차로 실시하며, 1회 차(7월까지)는 236.8ha, 2회 차(8월까지) 230.2ha로 총 467ha를 실시한다. 풀베기 사업은 국유림관리소 소속 4개 영림단이 조림목 기준 주변 풀의 조건 등에 따라 대상지별로 실시한다. 


이번 사업의 경우 여름철에 실시하므로 안전사고에 유의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직사광선 노출에 최소화를 위해 새벽시간 작업 등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기상특보에 따라 작업시간을 조정할 계획이다. 또한 응급약품, 물 등을 비치하여 근로자 안전을 최우선으로 할 계획이다. 


강릉국유림관리소는 풀베기 사업의 품질향상과 사업장의 안전관리를 위해 안전관리계획을 수립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를 기하고, 적기 조림목 주변 풀베기 사업으로 조림목의 생장 촉진을 도모할 계획이다. 


강릉국유림관리소(소장 박두식)는 “여름철 풀베기 사업은 조림목을 관리하기 위해 중요한 사업이므로 사업계획에 따라 풀베기 사업을 조기에 완료할 계획이며 특히 여름철 안전사고에 유의하여 작업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조림목의 사후관리, 풀베기 사업 본격 착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