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6(목)

산림청, 국산목재를 활용한 산림복합체험센터 개관

- 실내에서 산림을 체험하는 국립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산림복합체험센터 운영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7.22 11: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 1) 국립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산림복합체험센터 전경입니다..jpg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충남 서천의 국립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산림복합체험센터의 조성을 완료하고 오는 7월 25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 산림복합체험센터 : 산림복지전문가와 함께하는 다양한 산림문화·교육·치유 프로그램을 디지털과학기술과 접목하여 숲이 아닌 공간에서도 경험할 수 있게 조성한 시설


국립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산림복합체험센터는 총 2동(675㎡)으로 약 100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국산목재를 활용한 목조건축물로 전시·체험형의 산림다중이용시설로 조성되었다.

(사진 2) 국립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산림복합체험센터 내 어린이 놀이터입니다..jpg

산림복합체험센터의 주요 시설로는 ▲ 목공예체험장 ▲ 유아 체험 공간의 벌집 트램폴린 ▲ 산림의 중요성을 쉽게 배울 수 있도록 게임을 접목한 볼풀장 ▲ 미디어파사드 등 다양한 체험공간과 목재사용을 통한 탄소중립의 중요성을 알리는 교두보인 한목디자인 공모전의 입선작들도 감상 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국립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산림복합체험센터는 국산목재를 활용한 친환경 목조건축물로 다양한 전시·체험을 즐길 수 있는 산림복합체험공간이며, 이용객들에게 다양한 체험을 제공 할 수 있는 산림휴양문화의 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3) 국립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전경입니다..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 국산목재를 활용한 산림복합체험센터 개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