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4(금)

담양군, 우박피해 지역 재해복구조림사업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03.19 14: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담양군은 지난해 5월 31일 기상이변으로 내린 우박피해로 소나무 잎이 말라 고사하는 피해를 본 용면, 금성면, 무정면 일원 피해지를 대상으로 산림재해 복구 조림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우박피해 400㏊ 중 피해가 심한 160㏊를 우선 대상지로 선정해 산주 동의를 걸쳐 2020년까지 3개년에 걸쳐 연차적으로 산림재해방지 조림을 시행, 산림 병해충 확산 방지에 나설 계획이다.

올해에는 13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형, 토질, 기후여건 등을 고려한 경제적․생태적으로 건전한 목재생산림 조성을 위한 편백, 소나무 등 경제림 조성 64㏊, 산림재해방지 조림 35㏊, 지역이미지 제고를 위한 지역특화 조림 34㏊, 지역주민 소득증대를 위한 고로쇠 등 특용수 조림 27㏊ 등으로 공익적 기능과 경영목적에 부합되는 다양한 조림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군은 이달 30일 담양첨단문화복합단지에서 제73회 식목일기념 나무심기 행사를 연다. 이번 행사는 주택단지 연접지에 대나무 1,000주를 식재해 쾌적한 녹색복지 공간을 조성할 뿐 아니라, 새천년을 열어갈 대나무밭 1만㏊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자 마련됐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담양군, 우박피해 지역 재해복구조림사업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