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9(수)

충남 서산 산불... 주불진화 완료

산불진화헬기 17대, 산불특수진회대 등 1,047명 투입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4.10 09: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초대형헬기 물투하.JPG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4월 9일 10시 50분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고풍리 123 일원에서 발생한 산불을 4월 10일 오전 09시에에 주불진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산림당국은 초대형헬기를 포함한 산불진화헬기(※ 산불진화헬기 : 산불현장에 투입된 모든 국가·지자체 헬기를 통칭함) 17대 : 산림 14, 군 3), 산불특수진화대 등 1,137명(산불전문진화대 등 937, 소방 200)을 신속히 투입하여 진화를 하였으나 초속 20m/s를 넘는 산불현장에 고압송전선로가 통과하고 소나무 임상이 많아 진화하는데 상당한 어려움이 많았다. 특히, 진화하는 도중 인근 청야군 목면에서도 산불이 발생하여 긴급히 진화헬기를 분산하여 운영함에 따라 진화시간이 추가 소요되었다.

서산 공중진화대 야간진화1.JPG

이번산불은 생활쓰레기 소각 부주의로 인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가해자로 추정되는 60대 여성의 신변을 파악 중이라고 밝혔으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고, 7동(주택 3채 포함)의 건물피해가이 발생 및 2가구 5인의 이재민이 발생하였다. 산불진화가 종료되면 정확한 피해면적을 산림청 조사감식반을 통해 조사할 계획이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현장에 순간최대풍속 15m/s의 강풍이 불고 있어 확산을 막고자 총력대응을 위해 13시 기준으로 「산불 2단계」 상향 발령과 동시에 서산시장은 관할기관헬기 100%, 인접기관 산불진화헬기 50%와 관할기관 진화대원 100%를 동원하여 신속히 진화하였다고 설명했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042-481-4119) 임상섭 국장은 “현장의 산불이 재발되지 않도록 잔불진화와 뒷불감시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최근 건조한 날씨가 이어져 작은 불씨에도 대형산불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산림과 인접한 곳에서 화기 취급을 삼가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서산 산불현장.JPG

 

산불진화헬기 물투하 장면.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 서산 산불... 주불진화 완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