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7(월)

경남 밀양 산불, 오후 17시, 산불진화율 58%

- 산불지연제(리타던트) 투하로 송전탑 및 마을 보호에 집중....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01 17: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불상황도(경남 밀양)(20220601)_17시 00분.JPG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5월 31일 09시 25분 경남 밀양시 부북면 춘화리 산41 일원에서 발생한 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1일(수요일) 17시 현재 산불진화헬기 57대와 산불진화대원 1,796명(산불특수진화대 및 공중진화대, 소방인력 등)을 투입해 산불을 진화하고 있다.

산림당국은 경남 밀양군 산불은 금일(1일) 17시 현재 진화율 58%이며, 산불영향구역은 392ha로 추정하고 있고, 안전을 위해 351명이 대피한 상태로 인명피해는 없으며, 민가 보호를 위해 방화선 구축하고 산악지역에는 진화대원을 8개 구역으로 나누어 배치하여 진화하고 있다고 설명하였다.

현재 산림당국은 산불이 송전탑 500m, 옥산리 1.2km 인근까지 확산하여, 산불진화헬기로 산불지연제(리타던트)를 투하하여 진화하고 있으나,산불확산속도가 빠르고 풍향 전환이 빨라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안전사고 예방 및 효율적 진화를 위해 진화 전략을 재정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042-481-4119) 남태헌 차장은 산불확산에 의한 2차 피해가 일어나면 안된다며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으며 진화인력의 안전 또한 각별히 주의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 밀양 산불, 오후 17시, 산불진화율 58%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