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9(수)

산림분야 사회적기업 인증으로, 코로나19 극복에 힘 보탠다

- 산림형 예비사회적기업 6곳 사회적기업으로 인증받아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4 14: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한눈에보는 산림분야 사회적기업 현황.jpg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지난 9월 10일 산림형 예비사회적기업 6곳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사회적기업으로 인증받았다.


이번에 인증받은 사회적기업은 일자리 제공형 2개, 사회서비스 제공형 1개, 지역사회 공헌형 1개, 창의·혁신형 2개이다.

  

사회적기업으로 인증 받은 기업은 고용노동부로부터 공공기관 우선 구매, 시설비 지원, 법인세·소득세 감면(3년), 사업자 부담 보험료 및 사업개발비 지원 등 여건에 따라 다양한 재정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사단법인 이음숲(기타 창의‧혁신형), ▲힐링플레이 주식회사(사회서비스 제공형), ▲정선청정더덕영농조합(지역사회 공헌형), ▲놀이교육,공예협동조합 놀 터(일자리 제공형), ▲사회적협동조합 숲과 사람(기타 창의‧혁신형), ▲해남황칠영농조합법인(일자리 제공형)



특히 이번 인증기업 중에서 취약계층 대상 산림서비스 제공을 위한 특수교육 콘텐츠(팝업북) 제작과 산지 생산 임산물(더덕) 판매를 통한 지역주민 소득증진에 기여하는 기업이 포함되어 있어, 산림서비스 사각지대 해소와 위축된 산촌 경제에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산림청에서는 산림형 예비사회적기업을 대상으로 사회적기업 인증을 받을 수 있도록 한국임업진흥원을 통해 전문 상담사의 자문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인증된 기업을 포함하여 총 43개가 인증을 받아 정부 혁신에 앞장서고 있다.


산림청 김종근 산림일자리창업팀장은 “이번에 인증받은 사회적기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산촌지역 주민들에게 더 많은 사회적경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인증받은 사회적기업이 산촌 경제 활성화의 한 축이 될 수 있도록 산림청에서도 규제 혁신과 판로지원 등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분야 사회적기업 인증으로, 코로나19 극복에 힘 보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