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2(금)

먹는 부추만 있는 게 아닌, 보기에도 아름다운 부추가 있다.

- 자생 부추 16종 한 곳에 심어 보전과 관람을 동시에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5.20 15: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첨부2_부추속 식물 전문전시원 전경 1.JPG
부추속 식물 전문전시원 전경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 경기도 포천시 소재 국립수목원 내에 국내 자생 부추 16종을 한 곳에 모아 보전과 관람을 동시에 할 수 있는 전문전시원을 조성하였다고 밝혔다. 


이는 자생 부추속(屬) 식물의 다양한 용도와 활용 가치를 넓히기 위한 연구의 일환으로, 전국 자생지에서 자라는 개체를 수집, 증식한 것이다.


국립수목원은 자생 부추속 식물에 대한 분류학적 검토, 자생지 환경조사, 재배 및 증식 기술 개발, 전문전시원 조성까지 폭넓은 연구를 수행 중이다.

첨부2_부추속 식물 전문전시원 전경 2.JPG
부추속 식물 전문전시원 전경

 

부추속 식물은 온대지역을 중심으로 전 세계 약 750종, 한반도 23종(남한 16종)이 분포하고 있으며, 관상용과 식용, 약용자원으로 쓰이고 있다.


부추속 식물에는 양파, 마늘도 포함되어 있어 국제적으로 식용은 물론 관상용으로 다방면에서 유용한 식물로 인정받고 있다.


그 중 우리나라 자생 부추속 식물은 ‘산달래’, ‘산마늘’, ‘을릉산마늘’ 등이 식용으로 쓰이고 있으며, 그 외 ‘두메부추’가 관상용으로 활용되고 있다.

첨부1_13) 갯부추.jpg
갯부추

 

국립수목원은 그동안의 연구를 통해 ‘두메부추’와 ‘울릉산마늘’이 한국 특산식물임을 새롭게 밝혀내었고, 기능성 물질분석을 통해 일반 부추에 비해 ‘퀘르세틴(quercetin)’ 함량이 ‘강부추’는 8배, ‘울릉산마늘’은 4배 높다는 것을 밝혀내어 건강기능성 식품으로서의 가능성을 발굴하였다.


    * 특산식물이란? 자생식물 중 우리나라에만 분포하고 있는 식물

    * 퀘르세틴(quercetin)이란? 혈관 내 콜레스테롤 농도를 낮추는데 도움을 주는 성분


이번에 조성한 부추속 식물 전문전시원은 식물의 자생지 생태 환경 조사 → 분류학적 검토 → 수집, 증식 과정을 거쳐 우리나라 자생 부추 16종을 한 곳에 모아 보전, 전시한다는 것에 그 의미가 크다.

첨부1_14) 선부추.JPG
선부추

 

그 중 ‘울릉산마늘’ 등 6종은 한국 특산식물이며 ‘두메부추’ 등 4종은 희귀식물이기 때문에 연구 뿐만 아니라 자원으로서의 보전 가치도 높다.


    * 희귀식물이란? 자생식물 중 개체수와 자생지가 감소되고 있어 특별한 보호와 관리가 필요한 식물


연구를 총괄하고 있는 국립수목원 정지영 연구사는 “부추속 식물이 농림가의 새로운 소득자원이 될 수 있도록 신품종 육성도 진행하고 있다.”라고 하며, “앞으로도 한반도 자생 부추속 식물을 모두 확보, 증식하여 자원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첨부1_15) 한라부추.JPG
한라부추

 

 

첨부1_16) 산파.JPG
산파

 

첨부1_1) 부추.JPG
부추

 

 

첨부1_2) 달래.JPG
달래

 

 

첨부1_3) 산달래.jpg
산달래

 

 

첨부1_4) 산마늘.JPG
산마늘

 

 

첨부1_5) 울릉산마늘.jpg
울릉산마늘

 

 

첨부1_6) 두메부추.JPG
두메부추

 

 

첨부1_7) 좀부추.jpg
좀부추

 

 

첨부1_8) 참두메부추.jpg
참두메부추

 

 

첨부1_9) 돌부추.JPG
돌부추

 

 

첨부1_10) 산부추.jpg
산부추

 

 

첨부1_11) 둥근산부추.jpeg
둥근산부추

 

 

첨부1_12) 강부추.jpg
강부추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먹는 부추만 있는 게 아닌, 보기에도 아름다운 부추가 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