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0(목)

오래된 숲에 온 듯한 신비로운 정원, ‘국립수목원 이끼원’ 으로 초대합니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28 22: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붙임_국립수목원 이끼원2.jpg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 선태류를 테마로한 이끼 정원을 신규로 조성했다.


신규 조성된 이끼원은 전 세계적으로 2만 여종이 넘는 이끼의 다양한 형태와 특성을 고려해 조성되었다.

 ‘이끼’는 물에 살던 조류가 진화해 육상으로 진출한 최초의 식물로써 대부분 그늘지고 물기가 있는 곳에서 서식한다. 특히 이끼는 대기오염이나 가뭄과 같은 외부 환경 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환경지표종으로써 활용가치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국립수목원 이끼원에는 밝은 환경에서 잘 자랄 수 있는 서리이끼, 고깔바위이끼, 그늘진 환경에서 자라기에 적합한 들덩굴초롱이끼, 들솔이끼 등 총 11종의 이끼가 사용되었다.


국립수목원은 그동안 수행한 한국형 숲정원 모델 개발 연구의 결과물을 활용하여 숲의 경관을 모티브로 하는 이끼정원을 조성하였다. 

  

붙임_국립수목원 이끼원1.jpg숲정원은 산림 식생을 바탕으로 숲의 생태적 가치와 정원의 심미적, 실용적, 사회문화적 기능을 함께 갖춘 정원으로써 이끼원, 고사리원 등 식생의 종류와 환경에 따라 다양한 숲정원의 유형으로 분류된다. 


국립수목원 정원연구센터 송수정 연구사는 “신비롭고 평온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국립수목원 이끼원에 방문하여 고즈넉한 사색의 시간을 즐겨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래된 숲에 온 듯한 신비로운 정원, ‘국립수목원 이끼원’ 으로 초대합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