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9(수)

영암국유림관리소,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나무심기 본격 시작

- 편백, 황칠, 아까시 등 전남지역에 4월까지 27만본 나무심기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22 17:4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Resized_20220321_143434.jpg


영암국유림관리소(소장 심양수)는 산림의 탄소흡수·저장 기능 증진 및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진도·해남·장흥·강진지역 내 국유림 100여ha 편백, 황칠, 붉가시, 아까시 등 난대수종과 밀원수종 27만 그루의 나무를 심는다고 밝혔다.

  

올해는 기후변화대응 적정 나무심기 시기 기준개발(장흥군) 및 난대상록수종 북상가능성 조사를 위한 시범조림(해남군) 등 경제림 70ha, 산림재해예방 및 경관보전, 미세먼지저감 등 공익조림 23ha, 양봉산업 발전을 위한 밀원수 조림 6ha를 추진한다.


또한, 부가가치가 높은 미래 산림자원조성을 위한 테다소나무 시범조림 등 지속가능한 미래숲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심양수 영암국유림관리소장은 “나무심기는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탄소중립 실현 해법으로 미래세대를 위하여 많은 국민들이 나무심기에 적극 동참하여 줄 것”과 “우리 주변 아름다운 숲이 산불로 훼손되지 않도록 경각심을 갖고 주의해 줄 것” 을 당부했다.


Resized_20220321_144023.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암국유림관리소,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나무심기 본격 시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