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7(수)

남성현 산림청장, 기후 위기 대응의 중심에 소중한 숲이 있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7.18 11: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_남성현 산림청장 글로벌 청년 기후환경  챌린지 서울 타운홀 미팅 참석 축사.JPG

남성현 산림청장이 지난 16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글로벌 청년 기후환경 챌린지 서울 타운홀 미팅(GYCC)'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남 청장은 "기후 위기 대응의 중심에 우리의 소중한 숲이 있다"라며, "기후변화에 대응하려면 숲을 통한 바이오경제 적극 추진, 불법으로 나무 베는 것을 방지, 사막화 방지, 숲의 생물 다양성 증진, 숲을 잘 가꾸어 수질문제 등을 해결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글로벌 청년 기후환경 챌린지(GYCC)'는 기후변화와 환경문제 대응을 위해 글로벌 청년의 의견을 수렴하고 액션플랜을 수립하기 위한 행사로, 올해는 '기후변화와 산림'을 주제로 36개국 청년 60여 명이 참여했다.


이번행사는 2050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와 외교부가 공동주최하고 산림청의 후원으로 열렸다.


 

사진2_남성현 산림청장 글로벌 청년 기후환경  챌린지 서울 타운홀 미팅 참석 축사.JPG

 

사진3_남성현 산림청장 (왼쪽에서 세번째) 글로벌 청년  기후환경 챌린지 서울 타운홀 미팅 참석 기념촬영.JPG
남성현 산림청장(왼쪽에서 세번째)이 지난 16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글로벌 청년 기후환경 챌린지 서울 타운홀 미팅(GYCC)'에서 김효은 기후변화 대사(왼쪽에서 다섯번째), 카를로스 로세로 주한 콜롬비아 대사(왼쪽에서 두번째) 등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남성현 산림청장, 기후 위기 대응의 중심에 소중한 숲이 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