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6(화)

산림청에 산 팔고, 양도소득세 10% 감면받고

- 영암국유림관리소, 올해 470ha 개인 산 매수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04 15: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림청 영암국유림관리소(소장 박기완)는 올해 36억원을 투입해 관리하기 힘든 사유림 약 470ha를 매수한다고 밝혔다.


매수대상은 개인이나 단체에서 소유하고 있는 산림 중 국유림과 연접해 있어 산림경영에 적합하거나 보존가치가 높은 산림이 해당된다. 


매수가격은 2개 감정평가법인의 감정평가 평균금액으로 책정되며, 공정한 감정평가를 위해 감정평가법인 한 곳은 산림소유자가 원할 경우 선정할 수 있다.


특히, 개인이 2년 이상 보유한 산림(도시지역에 소재하는 산지를 제외)을 국가에 매도하면 양도소득세의 100분의 10에 상당하는 세액을 2020년 말까지 한시적으로 감면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최근 1년 이내에 소유권이전 등 변동이 있는 산림, 저당권 및 지상권이 설정된 산림, 지적공부와 등기부 상의 면적이 서로 다른 산림, 소유권 및 저당권에 대한 소송절차가 진행 중인 산림 등은 매수 대상에서 제외된다.

 

사유림 매수는 영암국유림관리소 재산관리팀에서 연중 추진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061-470-5320부터 061-470-5324까지 문의하면 상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에 산 팔고, 양도소득세 10% 감면받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