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7(일)

경제림 조성용 낙엽송 클론묘 생산 본격 시동

-국립산림과학원, 생명공학기법을 이용한 낙엽송 인공종자배 묘목 생산 시작-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20 15:4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 미숙종자배에서 유도된 조직세포 덩어리.JPG
미숙종자배에서 유도된 조직세포 덩어리

 

올해 산림청에서는 경제림 육성을 위해 낙엽송 121만본(400ha 조림)을 조림할 계획이며, 이 중 조직배양 기법으로 생산된 낙엽송 클론묘(복제나무) 2만 본도 함께 식재할 것이라 발표하였다. 


이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전범권)은 낙엽송묘목 공급에 이바지하고자 생명공학기법을 이용한 클론묘 생산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고급 목재로 활용이 가능한 낙엽송은 2등급 기준 거래 가격이 1㎥당 101,600원으로 잣나무가격(60,000원/㎥)보다 40% 이상 비싼 고부가가치 수종이다. 하지만 낙엽송은 종자의 풍·흉이 심하여 안정적인 공급이 어렵고, 영양증식(삽목, 접목 등)도 그 효율이 매우 낮은 상황이다.

2. 조직세포에서 만들어진 체세포배.JPG
조직세포에서 만들어진 체세포배

 

이러한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생명공학연구과는 생명공학기법을 이용하여 일반 종자의 배(胚)와 유사한 인공종자배를 대량생산할 수 있는 첨단기술을 개발하였다. 


이 기법을 통해 유전적으로 우수한 묘목의 연중 대량생산이 가능해졌다. 조직배양묘목이 대량생산되면 경제림 육성뿐만 아니라 산불피해지 복구, 재선충 피해지 등의 조림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3. 체세포배 발생 식물체 생산.JPG
체세포배 발생 식물체 생산

 

산림생명공학연구과 클론개발연구실에서는 우수한 낙엽송묘목 수급을 위해 2016년부터 매년 30만 본의 묘목 생산이 가능한 인공종자배(체세포배)를 생산하여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및 각 5개 도·산림환경연구소에 보급하고 있다.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생명공학연구과 한심희 과장은 “이제 낙엽송 클론묘 대량생산기술은 본 궤도에 오른 상태로, 보다 안정적인 체세포배의 공급이 가능해져, 차후 부가가치가 높은 묘목의 생산 기술개발을 통해 임업농가의 소득증가 뿐만 아니라 국가 조림사업에도 기여할 수 있는 실용적인 연구를 꾸준히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4. 클론묘 순화 과정.JPG
클론묘 순화 과정

 

 

5. 낙엽송 클론묘.JPG
낙엽송 클론묘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제림 조성용 낙엽송 클론묘 생산 본격 시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