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5(월)

숲가꾸기 기간을 맞아 “씨앗부터 남다른 숲” 가꾸기 체험행사

- 강릉국유림관리소, 숲가꾸기 체험행사 2021.11.10.(수)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1.10 20: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강릉숲가꾸기 - 복사본.jpg


산림청에서 매년 11월 한 달을 「숲가꾸기 기간」으로 정하고 숲가꾸기 체험을 통해 숲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계기를 마련하고 있다. 


강릉국유림관리소(소장 박두식)에서는 2021년 「숲가꾸기 기간」을 맞아 숲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동해안산불방지센터 등 산림분야 관계자들을 모시고 「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를 2021.11.10.(수) 개최하였다

 ○ 대 상 지 : 금강소나무 후계림(’05년 종자파종, 면적 1ha)

    - 강릉시 성산면 어흘리 산341(대관령자연휴양림 내)

 ○ 참 여 자 : 강릉국유림관리소, 동해안산불방지센터, 대관령자연휴양림


이번 체험행사는 2005년 대관령 금강소나무에서 채취한 종자를 직접 숲에 뿌려 조성한 숲에서 개최하여 더 큰 의미가 있다. 대부분의 경우 어린 묘목을 심어 숲으로 조성하지만, 이번 대상지는 금강송의 후계림 조성사업으로 종자의 채취 후 발아, 생장이 이루어져 긴 노력의 결과로 조성한 숲이다. 


씨앗부터 남다르게 조성한 금강소나무 후계림의 체험행사는 통직한 나무를 가꾸기 위해 필요한 가지치기를 실시하였다. 이번 체험행사에는 금강소나무 후계림이 위치한 「대관령 자연휴양림」 직원들과 산불로부터  산림을 지키는 「강원도 동해안산불방지센터」직원들이 참여하였다.


강릉국유림관리소는 “금강소나무 후계림 조성사업으로 대관령의 상징인 소나무의 자연스러운 세대교체가 이루어지고 있고, 숲을 가꾸고 지키는 최일선의 기관이 모여 체험행사를 개최하게 되었다.  앞으로 건강한 숲을 조성하고 산불로부터 지키고, 잘 조성한 숲이 휴양 등으로 활용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크기변환]관련사진2.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숲가꾸기 기간을 맞아 “씨앗부터 남다른 숲” 가꾸기 체험행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