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05(월)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 가뭄피해 농가 농업 용수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03 15: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급수지원2).jpg


북부지방산림청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소장 송명수)는 봄철 가뭄피해가 예상되는 농가를 대상으로 산불진화차량을 이용해 급수지원에 나섰다.


5월 29일 기상청 자료에 의하면 최근 한 달간 전국 강수량은 18.9㎜로 평년의 18.8%에 불과하다. 올해 전국의 누적 강수량도 평년의 절반 수준으로 농가에서는 농업용수 부족으로 가뭄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이에 따라 관리소는 산불방지 활동에 영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산불진화급수차량과 산림재해예방 인력 등을 동원해 지난 5월 24일부터 양구군내 농가에 급수지원에 나섰다.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 송명수 소장은 “산불진화장비와 산림재해예방 인력을 가뭄이 해소될 때까지 피해농가에 급수를 지원하여 농민의 걱정을 덜어 줄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사진(급수지원1).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 가뭄피해 농가 농업 용수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