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7(목)

청명·한식(식목일) 산불 비상대응 태세 강화

- 남부지방산림청 청명·한식 산불방지 특별대책 시행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02 17: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00402_보도자료) '20.03.25. 안동 산불진화 광경(2).JPG


남부지방산림청(청장 이종건)은 청명·한식(식목일)을 전후하여 산불발생 위험요인이 증가함에 따라 산불방지 특별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주말은 청명·한식으로 상춘객, 등산객 증가 등 산불발생 위험이  높아져 대형산불 발생에 대한 감시·단속 활동을 강화한다.


최근 10년간 남부지방산림청 관내에서 청명·한식을 전후로 평균 7.7건의 산불이 발생하여 18.6ha의 산림이 소실되었으며, 주요 원인은 소각산불(29%), 입산자 실화(25%), 성묘객 실화(14%) 이다.


이에 특별대책 기간 중에는 ▲ 산불상황실 비상근무 강화 ▲ 불법소각 기동단속 ▲ ‘드론 산불예찰단’ 운영 ▲ 주요 등산로 예방활동 및 감시인력 집중배치 등 산불예방 및 단속활동을 실시한다.


임원필 산림재해안전과장은 “봄철은 건조한 날씨로 작은 불씨도 큰 산불이 될 수 있다.”며 “실수로 산불을 내더라도 가해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으니 산불예방을 위하여 국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20200402_보도자료) '20.03.25. 안동 산불진화 광경(1).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청명·한식(식목일) 산불 비상대응 태세 강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