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5(화)

국립산림과학원, 제주 곶자왈에서 탄소중립 위한 식목행사 가져

- 제주의 허파 곶자왈, 탄소중립 이끄는 숲으로 거듭나다!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3.19 13: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나무심기행사_난아연 (3).JPG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3월 19일(금) 제주 곶자왈 난대․아열대산림연구소 시험림에서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2050 탄소중립 국가 정책에 이바지하기 위해 2021년 나무심기 행사를 가졌다. 


이번 식목행사는 대한민국 2050 탄소중립전략에 발맞추어 ‘탄소중립 2050, 제주에서부터!’라는 표어와 함께 난대ㆍ아열대산림연구소 전 직원이 참여하였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진행되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기후변화로 인해 생태계 변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만큼 제주 곶자왈 숲을 건강하게 복원하는데 적합한 상록수종들을 조림하여, 탄소 흡수능력을 높이고 생태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였다.

나무심기행사_난아연 (4).JPG

국립산림과학원 박현 원장은 “산림은 유일한 탄소흡수원으로 2050 탄소중립의 중요한 키워드이다.”라고 말하며 “앞으로 국립산림과학원은 탄소중립에 기여하기 위해 산림 조성을 확대하는 한편 산림의 탄소 흡수능력을 높일 수 있는 연구에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국립산림과학원 난대ㆍ아열대산림연구소는 숲과 더불어 행복한 산림복지 국가를 실현하고 지속가능한 산림자원의 확보를 위해 국·내외 전문가들과 함께 탄소 흡수능력과 경제적 가치가 뛰어난 난대수종 관련 연구를 집중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앞으로 실용성 기반의 경제적 가치가 높은 산림자원 조성을 위한 기술 개발·보급에 앞장서 나갈 계획이다.


 

나무심기 행사_5.JPG

 

나무심기행사_난아연 (1).JPG

 

나무심기행사_난아연 (2).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산림과학원, 제주 곶자왈에서 탄소중립 위한 식목행사 가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