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7(수)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규제현장지원센터 운영!

양묘산업 최고경영인 워크숍 현장을 찾아가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7.08 14: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_사진자료1.jpg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김동성 센터장은“국민 생활의 불편을 해소하고 임업인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양묘산업 최고경영인을 대상으로 규제혁신 현장지원센터를 운영하였다.”고 8일 밝혔다.


규제혁신 현장지원센터는 산림분야의 불합리한 규제를 발굴 개선하여 국민불편을 줄이고 현장의 다양한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운영된다. 


양묘산업 최고경영인 워크숍은 코로나로 2년간 개최되지 못하다가 금년에 종자생산 허브 역할을 담당하는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에서 임업인 70여명이 모여 산림용 종자에 대해 실질적인 논의를 해나갔다.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는 전국 11개 지역, 998ha의 채종원으로부터 우수종자를 생산하여 종자의 가공, 저장, 품질검사 등을 통해 산림용 종자를 안정적으로 공급한다.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_사진자료2.jpg

이 자리에서 임업인에게는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임업기계장비를 재난 상황시에 무상지원을 통해 원활한 산림사업 수행과 경제적 부담을 경감해 주는 산림청 규제혁신 사례에 대해 집중 홍보도 이루어졌다.


권용락 종묘관리과장은“국민 불편해소, 임업인 지원, 영업규제 완화 등 임업인의 삶을 바꾸는 규제혁신 현장지원센터를 운영을 통해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겠다. ”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규제현장지원센터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