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21(수)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뉴스광장 검색결과

  • 경남도, 안전하고 따뜻한 ‘설 연휴 종합대책’ 추진
    경남도는 설 연휴를 앞두고 도민들이 안전하고 따뜻하게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재해·재난 및 AI 등 가축 전염병 예방, 민생경제 안정 대책, 비상진료 및 보건대책, 도민생활불편 해소 등 7개 분야에 대하여 ‘설 연휴 종합대책’을 마련했다.    설 연휴 기간인 오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 동안은 10개반 105명으로 종합상황실을 설치하여 연휴 중 긴급상황에 신속히 대비하고 도민불편을 최소화하는데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특히, 설 연휴 기간 동안 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을 운영하여 성묘객이 많은 지역은 순찰을 강화하고 산림 인접지역에서 소각을 금지하는 등 대형 산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준비를 하고 있으며, 전통시장과 같은 화재취약 대상시설에 대해 누전 등으로 인한 대형화재를 방지하기 위해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경제난으로 가뜩이나 어려운 도민들을 위해 성수품을 특별공급하고 물가안정을 추진함과 동시에 어려운 이웃에 대한 위문계획을 수립하는 등 서민과 함께하는 따뜻한 명절 분위기 확산에 집중한다.    7개 분야 설 연휴 종합대책은 ①재해·재난 및 AI 등 가축 전염병 예방 ②민생경제 및 서민생활 안정 대책 ③비상 진료 및 보건대책 ④도민 불편 최소화 대책 ⑤교통소통 및 안전 대책 ⑥서로 나누는 넉넉한 명절 분위기 확산 ⑦엄정한 공직기강 확립으로 세분화하여 추진된다.    첫째, 재해·재난 및 AI 등 가축 전염병 예방을 위해, - 설 연휴기간 동안 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을 설정·운영하여 산불 위험이 많은 지역에 순찰을 강화하고 산불예방시설과 진화장비 등을 특별 점검할 계획이다. - 누전으로 인한 화재 예방을 위하여 전통시장 등 화재취약 지역에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한다. - 최근 AI 신고가 감소 추세이지만 인구 대이동에 따른 AI 확산 방지와 사후관리를 위해 축산 관련 차량 및 시설 차단방역을 강화하고 매몰지 관리도 철저히 해 나갈 계획이다. - 제설인원 및 자재·장비 사전 확보와 교통두절 예상 지구에 우회도로를 지정하여 도로 설해 예방 대책도 구축한다.    둘째, 민생경제 및 서민생활 안정 대책으로, - 오는 16일부터 26일까지를 설 물가안정 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설 성수품 및 개인서비스업 중심으로 중점관리 31개 품목의 물가를 모니터링하고 불공정 거래행위를 지도․점검할 계획이다. - 도·시군·소비자단체 등 관계기관이 함께 물가합동점검반을 편성하여, 가격 표시제와 원산지 표시제 이행 여부를 점검하는 등 불공정 상행위를 집중 단속한다. - 농·축·수산물 소비촉진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하여, 오는 24일 도청 잔디광장에서 설 맞이 도청 직거래장터를 연다. - 임금체불 근로자 생계안정을 위하여, 체불임금청산 집중 지원반을 운영한다.    셋째, 비상 진료 및 보건대책으로, - 연휴 기간 중 비상진료 대책상황실을 운영하며, 비상진료 응급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지정하여 응급환자 발생 시 의료서비스 제공에 차질이 없도록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한다. 도와 시·군 홈페이지를 통해 연휴기간 운영되는 비상진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확인할 수 있다. - 식품 제조·가공·판매업체에 대해 유통기한 경과제품 원료사용 및 판매 여부 등을 점검하는 등 식품 안전관리 강화 대책도 수립하였다.    넷째, 도민 불편 최소화 대책으로, - 전기·가스의 안정공급을 위해 1월 26일까지 한국가스안전공사·한국전기안전공사와 합동점검을 실시하고, 도내 가스 판매업소는 연휴기간 중 윤번제로 영업한다. - 수돗물 안정공급을 위하여 상수도 시설을 사전점검하고 26일까지 정비를 마칠 계획이다. 연휴기간에는 상황실을 운영한다. - 생활쓰레기의 신속한 수거 처리를 위해 쓰레기 관리 대책을 추진하고, 공원묘지 성묘객 편의 제공을 위해 도내 공원묘원 31개소와 봉안시설 60개소에 대해 교통안내원을 배치하며 임시주차장 확보, 차량통제, 화장실 청소 등을 실시한다.    다섯째, 교통소통 및 안전 대책으로, - 도내 운송사업체 승무원 등을 대상으로 안전운전 교육을 실시하고 설 연휴 교통질서 확립을 위해 교통안전 캠페인을 전개한다. - 설 연휴기간에 시외·전세버스 등 대중교통 증편 운행, 상습 지·정체구간 우회도로 안내 등 교통정보 제공으로 귀성객 불편을 줄인다. - 시군 자체 실정에 맞게 시내·농어촌 버스의 운행시간을 연장하고, 택시의 부제해제, 역사(驛舍) 연계버스를 활용하여 귀성객 수송에 대비한다. - 설 연휴 전날인 1월 26일부터 연휴 마지막인 30일까지, 5일 동안은 특별교통대책 상황실을 운영하여, 사고예방 및 대응, 교통정보 파악, 도내 버스터미널 31개소 현장지도 등의 활동을 펼치게 된다.    여섯째, 서로 나누는 넉넉한 명절 분위기 확산을 위해, - 설 명절 이전에 도 및 시군에서 부서단위로 위문활동을 실시하고 도내 거주 북한 이탈주민 80세대에 대해 위문방문을 하며, 민간단체를 중심으로 ‘건전한 설 명절 보내기 캠페인’을 전개한다.    일곱번째,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 지난 1월 9일부터 13명으로 구성된 감찰반을 편성하여 설 연휴 공직기강 특별감찰을 실시하고 있으며, 위법·부당사례 적발 시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엄정하게 처리할 계획이다. 당직근무자와 설 연휴 비상근무자 공직기강 확립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경제적으로 힘든 시기이지만 설 연휴 종합대책을 철저히 준비하고 시행하여 설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도민이 안전하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뉴스광장
    • 지방행정
    2017-01-16
  • 경주시, 물 맑고 아름다운 친환경 도시건설
    경북 경주시는 올해 역점시책사업으로 물 맑고 아름다운 쾌적한 친 환경 도시를 조성하는데 816억원을 투자해 시민 삶의 질 향상을 높여나가는데 주력키로 했다. 경주시는 도심을 감싸고 흐르는 3대 하천을 연계해 북천에 알천시민공원 도시 숲 조성, 자연생태·체육공원과 서천 좌안 억새단지 추가조성, 남천 종합정비 사업을 추진키로 하는 등 3대 하천을 웰빙문화생태공간 으로  지속적으로 정비해 나가기로 했다. 북천을 친 환경 하천으로 조성하기 위해 천북면 하수처리장 처리수를 보문 저수지 하류까지 끌어올리는 사업을 조속히 추진함으로서 사계절  물이 흐르고  물고기가 뛰어 노는 친수형 수변생태공원으로 조성하기 위해  하수처리수 재이용시설 설치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찬란한 문화유적과 아름다운 숲이 어우러져 2천년 역사를 체감할 수 있는 역사문화관광도시 조성을 위해 보문관광단지 관문에 65,609㎡의 대규모적인 신라왕경 숲을 추가로 조성하기로 하렸으며, 관광객들 많이 붐비는 동부사적지대인 반월성과 안압지 주변에 유채꽃을 비롯한 연꽃 과 황화코스모스 등 대단위 꽃 단지를 조성하고 사적지와 연결되는 주요 도로변에 사계절 꽃길을 조성해 특색 있는 가로경관을 연출함으로서 꽃과 숲이 어우러진 늘 푸른 친 환경 도시로 일신시켜 나가기로 했다. 깨끗하고 맑은 물 안정공급으로 시민보건위생 향상과 지역개발을 촉진코자 지난 97년부터 추진해온 광역상수도 수수시설을 마무리하여 시 전역에 깨끗한 수돗물이 공급되도록 하고, 날로 오염되어 가는 농어촌 지역 주거환경 개선으로 지역주민 삶의 질을 개선코자 양북‧내남‧서면지역에도 하수종말처리장을 조기에 완료해 모든 읍면 지역에도 생활하수처리가 가능토록 할 방침이다. 이밖에도 시는 천군 생활폐기물쓰레기장 내 소각장 등 생활폐기물자원화단지 건설을 조기에 완료하여 모든 환경기초시설이 완비된 친환경 도시로 조성시켜나가기로 했다.
    • 뉴스광장
    2010-01-17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