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5(수)

산림청, 일본과 산림협력 위한 고위급 회담

- 산림치유, 목재이용 활성화 기대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4.11.17 22:5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림청(청장 신원섭)은 17일 일본 도쿄에서 일본 임야청(청장 사토시 이마이)과 산림 고위급 회담을 가졌다.

이날 양국은 산림분야 협력을 본격화하기 위하여 국유림경영관리, 산림치유, 산림생물다양성 보전 및 기후변화 대응 등에 대한 상호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회담은 2012년 7월 양국 간 산림분야 고위급 회담에 관한 의향각서(MOI)를 체결하고 정부차원의 산림분야 국제교류를 시작한 이래 두 번째로 열리는 고위급 회담이다.

일본은 2009년부터 ‘산림 및 임업재생 플랜’ 수립 및 시행으로 산림사업의 집약화와 목재의 안정적 공급․이용을 위한 체제를 구축하고 있는데, 이번 회담에서 합의한 분야별 인적교류 및 공동연구를 통해 양국의 산림분야 협력은 더욱 본격화 될 전망이다.

신원섭 산림청장은 “양국의 산림구조가 비슷해 상호 협력을 통해 산림치유, 목재산업 발전 및 이용 활성화, 지속가능한 산림경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국 간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실질적인 성과가 이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본은 산림면적이 우리나라(637만ha)의 4배에 가까운 2,510만ha이며 목재 자급율은 26.5%(2012년 기준)에 달하는 산림선진국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 일본과 산림협력 위한 고위급 회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