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1-25(월)

몽골, 우리나라 국립공원 관리정책 벤치마킹한다

몽골 자연환경관광부 공무원 15명 방한, 22일부터 일주일간 지리산, 북한산 등 국립공원 관리정책 배운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0.11.21 21: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엄홍우)은 몽골 자연환경관광부 Namkhai Ayush(남카이 아요쉬) 국장 등 담당 공무원 15명이 우리나라 국립공원 관리정책을 배우기 위해 22일부터 27일까지 방한한다고 밝혔다.

몽골 정부의 이번 방문은 지난해 5월 체결한 ‘한・몽 환경협력 양해각서’를 기반으로 한국의 국립공원 관리기법을 배우고 싶다는 몽골 측 제안에 따른 것이다.

공단은 이들을 대상으로 우리나라 국립공원의 보전계획과 지속가능한 이용계획 등 국립공원 관리정책과 업무를 설명하고, 지리산・북한산・태안해안・다도해해상 국립공원과 멸종위기종복원센터를 방문하여 다양한 현장관리 기법을 배우도록 할 계획이다.

공단 최종관 대외협력실장은 “그동안 국제회의를 수차례 개최하는 등 국제사회에 우리나라의 환경보전과 국립공원 관리기법을 소개한 결과 가 나타나고 있다.”면서 “앞으로 아시아, 남미, 아프리카 등 저개발 국가의 공원관리청을 중심으로 환경분야의 한류를 만들어 가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몽골, 우리나라 국립공원 관리정책 벤치마킹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