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2(금)

한국수목원관리원 김용하 이사장, 산림환경신문의 창간 16주년 축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03.12 16: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림과 환경이라는 특정한 분야를 주제로 16년이라는 오랜 시간 동안 지속적으로 국민들에게 기사를 제공한다는 것은 분명 경이를 표할만큼 대단한 일입니다.


산림환경신문이 오랫동안 사랑받을 수 있도록 펜을 놓지 않은 기자 분들과 임직원 그리고 독자 여러분들께 진심어린 박수를 보냅니다.


저 또한 산림청 재직시절부터 한국수목원관리원이라는 신생기관의 초대 이사장이 된 지금까지 30년이 넘는 시간동안 우리나라의 산림 발전과 함께 성장하였습니다.


헐벗은 산에 녹음이 짙어지고 숲가꾸기, 목재 생산이라는 1차 산업에서 나아가 임산 가공업, 산림휴양 ․ 문화, 산림 교육, 산림 복지를 아우르는 6차 산업에 진입하는 등 세계적 산림녹화 성공국가라는 명성에 걸맞게 산림산업이 빠른 속도로 발전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산림관련 산업의 발전이 가속화 될수록 선진국의 지표라 할 수 있는 수목원의 역할 또한 더욱 부각되고 있습니다.


한국수목원관리원은 기후 및 식생대별로 수목원을 조성하여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연구와 지역균형발전을 목표로 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설립된 공공기관입니다. 현재 시범운영하고 있으며, 금년 봄에 개원행사를 앞두고 있는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을 비롯하여 현재 조성 중인 세종 ․ 새만금수목원을 통해 입체적인 수목원 서비스 제공과 더불어 대한민국의 생물주권을 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각계각층의 관심과 조언이 필요한 신생기관으로서 앞으로 산림환경신문의 진심어린 지적과 조언을 부탁드리며 지금처럼 우리 임업인들의 눈과 귀가 되어 보다 건강하고 올바른 방향으로 우리나라 산림과 산림산업이 발전할 수 있도록 도움 되어 주시길 바랍니다.


다시 한 번 산림환경신문의 창간 16주년을 축하드리며 귀사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한국수목원관리원 이사장 김용하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수목원관리원 김용하 이사장, 산림환경신문의 창간 16주년 축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