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2(일)

소백산국립공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예방활동 철저

◇ 탐방지원센터 및 삼가야영장, 매일 소독 실시해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07 09: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소백산예방1.JPG

국립공원공단 소백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김대현)는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등 전염병 확산에 따라 직원과 탐방객 안전을 위해 감염 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지속적인 확산이 전국적으로 이어짐에 따라, 소백산국립공원사무소는 국립공원 다중이용시설 대응 지침에 의거, 선제적 예방 조치를 강력히 시행하고 있다.

  소백산예방2.JPG

탐방객들이 접하게 되는 탐방지원센터 등 출입구에는 신종 코로나 예방 행동수칙을 게시하고 손소독제, 체온계 등을 상시 비치하며, 비치된 손소독제 등의 상태를 수시 점검해 이용에 차질이 없도록 하고 있다. 또한 매일 야영장 시설 및 장비 소독작업을 실시해 지역 내 발생을 사전 예방한다.

  

무엇보다 야영장 및 탐방지원센터 등 탐방객을 수시로 접하는 현장 근무자를 비롯해 사무소 전 직원 모두 마스크를 지급·착용하고, 대응교육 실시 및 개인 위생관리에 철저를 기해 탐방객과 직원 모두의 안전에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


소백산국립공원사무소 이현태 행정과장은 “안전 중심의 가치를 최우선으로 지켜 탐방객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는 소백산국립공원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소백산예방3.jpg

 

소백산예방4.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소백산국립공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예방활동 철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